2019.12.06 (금)

  • 맑음동두천 -7.5℃
  • 맑음강릉 -0.3℃
  • 맑음서울 -5.5℃
  • 맑음대전 -4.5℃
  • 맑음대구 -2.0℃
  • 맑음울산 -2.0℃
  • 맑음광주 -1.9℃
  • 맑음부산 0.5℃
  • 맑음고창 -4.6℃
  • 구름많음제주 4.3℃
  • 맑음강화 -7.2℃
  • 맑음보은 -7.8℃
  • 맑음금산 -7.3℃
  • 맑음강진군 -2.3℃
  • 맑음경주시 -1.1℃
  • 구름조금거제 1.9℃
기상청 제공

화성시, 그린농업기술대학(원) 졸업식 ‘차세대 농업리더’ 138명 배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시장 서철모)는 19일 오후 화성시청 대강당에서 ‘2019년 그린농업기술대학(원) 졸업식’을 개최했다.

 

이날 졸업식에는 대학원 29명, 대학109명 등 졸업생 총 138명을 비롯해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축하공연, 졸업증서 및 표창장 수여, 축사, 기념촬영 등의 내용으로 성황리에 치뤄졌다.

 

특히 홍부표(농산물가공과) 총학생회장은 농촌진흥청장상을 수상했으며, 이명규 외 52명이 성적우수상, 공로상, 개근상 등을 받았다.

 

서철모 화성시장(학장)은 “농업은 시민의 안전한 먹거리를 책임지는 것은 물론,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6차 산업의 선도 분야”라며, “그린농업기술대학에 대한 자부심을 가지고 지속가능한 농업을 위해 현장에서 더욱 힘써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2019년 그린농업기술대학·대학원은 지난 3월부터 11월까지 주1회 4시간씩 1년 과정으로 운영해오고 있으며, 대학 과정은 친환경농업, 생활원예, 농산물가공, 농업마케팅 4개과에 총 109명, 대학원 과정은 농업경영CEO과 29명이 성실히 참여해 과정을 마쳤다.

 

주요 교육 과정은 전공교육 및 현장학습, 농업관련 국가기술자격증 과정, 동아리 심화활동 등으로 이뤄져 있다. 

 

그린농업기술대학·대학원은 2008년 개교 후 현재까지 1,454명의 농업리더를 배출했다.  

 

기자정보



신중년뉴스

더보기
오산문화예술회관 오페라 투란도트 공연 열려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오는 13일 오후 7시, 오페라 ‘투란도트’ 공연이 펼쳐 질 예정이다. 이번 오페라는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는 2019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의 일환으로 문예진흥기금을 지원받아 진행한다.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은 작품성 및 대중성 등에서 검증된 민간예술단체의 우수 공연 프로그램을 선정해 지역문예회관에 유치하는 사업이다. 오산문화예술회관은 지역주민의 문화 향유권 신장 및 문화 양극화 해소를 위해 2019년 총 3개의 공연 중 마지막으로 ‘투란도트’ 공연을 계획했다. 오페라 ‘투란도트’는 ‘라보엠’ ‘토스카’ ‘나비부인’ 등으로 잘 알려진 작곡가 푸치니 최후의 작품으로 푸치니가 “이제까지의 내 오페라들은 다 버려도 좋다”고 할 만큼 자신감을 보인 그의 유작이기도 하다. ‘투란도트’는 중국의 공주 투란도트가 내는 수수께끼에 도전하는 타타르 국의 칼라프 왕자와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는 작품이다. 주요 출연진으로는 국내·외에서 활발히 활동을 펼치고 있는 성악가 김라희, 이정원, 박혜진, 박태환 등이 출연하며 밀레니엄 심포니 오케스트라, 마에스타 오페라 합창단, 코리아 엔젤스 어린

일자리·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