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화성시, 식생활교육 강사 리더 양성과정 수료식 개최

URL복사

29일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식생활교육 강사 22명 수료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가 29일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식생활교육 강사 리더 양성과정 수료식을 개최했다.

 

이번 교육은 지속가능한 식생활문화를 정착시키고 지역 특성을 반영한 교육이 이뤄질 수 있도록 기획돼 총 30명이 참여했다.

 

교육은 지난 14일부터 29일까지 7회에 걸쳐 ▲식생활 교육의 이해와 적용 ▲식사 구성안 ▲영양학 ▲위생학 ▲음식문화 ▲조리과학 ▲바른 식생활의 실제 ▲강의계획 및 자료개발 방법 ▲강의시연 코칭 ▲수업발표 실습 등으로 진행됐다.

 

특히 온라인 화상강의와 현장 교육으로 병행돼 코로나19 확산 예방과 함께 참석자들의 이해도를 높였다.

 

이날 수료식에서는 출석률이 70% 이상인 교육생 22명이 수료증이 받았으며, 이들은 앞으로 관내 어린이집과 유치원, 초·중·고등학교 및 시민 대상 생애주기별 다양한 식생활교육사업에 파견된다.

 

김조향 농식품유통과장은 “이 자리가 바람직한 식생활을 돕는 안내자로 발돋음하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올바른 식생활이 정착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화성시 식생활교육은 어린이와 학생, 시민 등 1만 명이 참여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박남춘 인천시장, “이제 집에 두고 가지 않을게” ‘반려동물 동행시설 안내서비스’ 추진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이제 집에 두고 가지 않을게” 박남춘 인천시장이 24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오랜만에 국회에 가서 참 뜻깊은 협약을 맺고 왔다"고 소개하며, "반려동물과 함께 갈 수 있는 업소를 인천지도에 표시하는 ‘반려동물 동행시설 안내서비스’ 추진을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했다"고 알렸다. 먼저 박남춘 시장은 "가장 중요한 하루 일과 중 하나가 키우고 있는 반려 거북이와 물고기 구피를 지켜보는 일"이라며, "이제는 움직임만 봐도 기분을 알아차리는 경지에 올랐다"고 운을 뗐다. 이어 박 시장은 "오늘은 반려견 심쿵이와 젤리를 만났는데, 애정을 담아 쳐다보니 함께 눈을 맞춰준다"면서, "역시 어떤 동물이든 말은 안 통해도 마음은 통하나 봅니다"라고 흐뭇한 마음을 페이스북에 전했다. 그러면서 "인천시는 지난 1년 동안 코로나19를 겪으며 반려동물을 위한 다양한 제도와 사업을 발굴했다"고 소개하며, "전국 최초로 ‘코로나19 확진환자 반려동물 임시보호소’를 운영했고, 반려동물도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을 때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관리지침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특히 오늘 맺은 ‘반려동물 동행시설 안내서비스’ 추진을 위한 상생협약에는 "더불어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