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서철모 화성시장, 서남부권 주민 위한 '향남 백신예방접종센터' 점검·격려에 나서

URL복사

만75세 이상 화이자 백신접종을 위한' 제2호 백신예방접종센터' 개소
"문진표 작성과 이동 편의에 각별히 신경쓸 것" 당부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 화성시 서철모 시장이 지난 28일에 조기 개소한 ‘향남종합경기타운 접종센터’를 방문하여 현장시설 및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의료진과 자원봉사자, 행정요원 등을 격려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29일 오후 자신의 SNS를 통해 "화성시 서남부권 만75세 이상 화성시민의 화이자 백신접종을 위해 개소한 ‘향남종합경기타운 접종센터’를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며, "현장에서 접종센터 운영 및 진행에 차질이 없는지 점검하고, 응급상황 발생시 매뉴얼대로 차분히 대응할 것을 당부했다"고 알렸다.

 

특히 서 시장은 "고령의 어르신들이 예방접종 대상인 만큼 문진표 작성과 이동 편의에 각별히 신경쓸 것을 당부하고, 많은 시민이 모이는 장소인 만큼 환기 등 시설관리에 더욱 유의해줄 것을 거듭 강조했다"고 밝혔다. 

 

서철모 시장은 이어 "현장에 배치된 의료진과 자원봉사자 등 현장 관계자에게 백신접종 초기부터의 노고에 감사드리고, 코로나19 종식과 집단 면역이 형성될 때까지 사명감을 가지고 조금만 더 힘을 내주시라는 격려의 말씀도 전했다"면서 "어느 연령층보다 코로나사태에 따른 어려움이 크신 어르신들께서 오히려 저를 포함한 현장 관계자들을 격려해주시고, 시정에 도움이 되는 좋은 말씀도 많이 해주셔서 감사한 마음으로 현장 점검을 마무리했다"고 페이스북에 소식을 전했다.

 

한편 화성시 제2호 백신접종센터인 '향남경기타운 접종센터'는 신속하고 원활한 백신접종을 위해 운영시간을 연장하고 의료인력을 늘임과 동시에 거동이 불편한 75세 이상 어르신들을 위해 이동차량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백신 분배 등 대책안을 마련하여 백신 공급량에 따라 1일 최대 1,200명에 대해 접종이 가능한 백신접종센터이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김선호도 당했나" 폭로글 올린 전 여친, 그녀의 전 남편도 "당했다" 폭로
【뉴스라이트 = 한경준 기자】 인기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로 한창 주가를 올리던 배우 김선호에게 임신중절을 강요당했다는 등 인간성 문제를 폭로해 파문을 일으킨 전 여자친구 최영아(전 YTN, KBS 기상캐스터) 씨의 전세가 역전됐다. 26일 디스패치에 게재된 '김선호, 왜곡된 진실'이라는 기사와 더불어 전 여친의 전 남편이 과거 결혼 기간 최 씨가 여러 차례 외도를 저질렀으며, 'SNS 폭로글 공격이 상습적'이라는 주장이 나와 후폭풍이 거세다. 앞서 디스패치는 26일 '최영아 씨에게 묻습니다…김선호, 왜곡된 12가지 진실'이라는 제목으로 김선호의 전 여친 최 씨가 잦은 외도와 사치스러운 생활로 김선호를 힘들게 했다며, 임신 중절도 김선호와 합의한 것이었다고 조목조목 증거를 들어 보도했다. 디스패치에 따르면 2019년 연말, 지인 모임에서 우연히 만난 김선호와 최 씨는 3월 초에 본격적인 교제를 시작했고, 사귄 후에 자신이 '이혼녀'라는 사실을 고백했다. 이에 대해 김선호는 "다소 충격이었지만 좋아서 만난 거니까, 이혼녀라도 달라질 건 없다"고 수용했다고 전했다. 또한 두 사람은 사귀는 동안 최 씨의 끊이지 않는 사생활 문제와 거짓말로 자주 다퉜으며, 최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