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화성시,‘고령친화형 경로당’ 위해 벤치마킹 추진

유니버설디자인을 적용한 선진 경로당 견학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는 3일 관내에 ‘고령 친화형 경로당’ 추진을 위해 서울시 동대문구 전농1동에 위치한 ‘화목경로당’을 방문 했다고 밝혔다.

 

‘화목경로당’은 유니버설디자인을 적용한 선진 경로당으로 서울시가 시민체험단을 구성해 3개월 동안 어르신들의 행동관찰 및 분석, 면담 등을 거쳐 리모델링되었다.

 

화성시는 이번 벤치마킹을 통해 앞으로 건립 예정인 화성시 경로당에 어르신들의 행동을 반영한 화장실 입구, 신발장 등을 배치하고 낙상방지 및 안전한 출입을 위해 수직·수평 안전손잡이 설치 등도 적극 검토할 예정이다.

 

또한 주방공간의 경우 그릇이나 양념통이 떨어져 다치거나 허리를 굽히는 일을 최소화하도록 하향 리프트 수납장, 인출식 코너 하부장을 설치할 계획도 수립했다.

 

시는 또한 추후 ‘화성시 고령 친화형 경로당 디자인 가이드라인’을 만들어 화성시만의 특화된 경로당이 건립될 수 있도록 할 것 이라고 밝혔다.

 

화성시의 이번 경로당 벤치마킹은 화성시의회 송선영 교육복지위원장이 지난 197회 화성시 임시회 업무보고에서 어르신이 이용하기 편안한 경로당을 권고 한 것에 대한 후속조치로 실시 됐다.

 

실제 화성시 대부분의 경로당은 평지붕으로 건립되어 준공 후 몇 년이 지나면 누수로 인한 보수사업비가 지속적으로 지출되고 있으며, 화장실, 출입문, 계단, 싱크대 등이 어르신의 신체 특성을 반영하지 못한 채 설계되어 어르신이 경로당을 이용하는데 많은 불편함을 호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화성시 관계자는 “2021년부터 건립되는 경로당(보조금 70%, 자부담 30%)부터는 어르신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세부 기준을 마련하여 해당 마을에서 적극 반영할 수 있도록 권고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 노인복지과는 어르신들이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11월 중 타 복지관 벤치마킹을 통해 태안3지구 내 화성시북부노인복지관을 건립 할 계획이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무슨 풀이길래, 알츠하이머 '치매' 예방·치료에 효과?!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누구나 예방하고픈 치매. 혈관성 치매는 인지기능의 저하, 신경염증 및 산화 스트레스의 증가, 뇌의 신호전달 감소, 미세혈관의 손상, 혈액 뇌장벽의 파괴 등으로 인지력이 떨어지는 질환이다.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연구팀은 약 1년 6개월에 걸쳐 다양한 실험과 연구('안티9부스터' 사용)를 거듭한 결과, 한의학에서 '청호'라 불리는 '개똥쑥(아르테미시아)' 액 투여군에서 치매 현상이 현저하게 저하되거나 감소하는 효과가 있다는 논문을 지난 7월 27일 발표했다. 이로써 혈관성 치매 및 대뇌 저관류 상태에서의 인지 저하에 유용한 치료적 접근이 가능하게 된 셈이다. 천연약재로 부작용이 거의 없는 개똥쑥은 이미 각종 치료제로 개발되고 있다. 개똥쑥에서 추출한 성분으로 말라리아 치료제로 쓰이는 성분을 발견한 과학자는 2015년 노벨생리의학상을 수상한 바 있다. 다만 이러한 유효성분들은 분자구조가 매우 불안정해 고도의 추출기술이 필요하며, 단순히 끓이기만 해서는 효과를 기대하기 어렵다. 연구팀은 오랜 기간의 숙성과 발효과정을 거쳐 생성되는 강력한 약리성이 각종 성인병 등의 치료제로 발전될 가능성이 높고, 이미 코로나 면역치료제로도 다양한 연구개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