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서철모 화성시장, "화성습지 보호와 사회적관심이 람사르습지 등재로 이어지길"

URL복사

KBS1TV 다큐ON 신년기획 '윤도현, 정유민의 화성습지 탐사' 15, 16일 방송
다양한 생명체가 서식 중인 '생물다양성의 가치'를 지닌 화성습지는 필히 보전해야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습지 탐사 방송을 통해 습지보호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실질적인 대책이 마련되어 화성습지의 람사르습지 등재가 이루어지길"

 

서철모 화성시장이 14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서 시장은 이어 "생명과 평화의 땅으로 다시 태어난 '화성습지 탐사' 다큐멘터리가 오는 15일과 16일 이틀에 걸쳐 kbs1TV 다큐ON 신년기획으로 방송될 예정"이라고 알렸다.

 

화성습지는 매향리 갯벌과 화성호, 화옹지구 일대를 모두 포함하는 독특한 자연환경을 가진 덕분에 약 44종의 조류와 최대 9만7천여의 다양한 생명체가 서식하고 있다.

 

이 중에는 검은머리물떼새, 알락꼬리마도요, 수달, 삵 등 각종 천연기념물과 멸종위기 야생 생물이 포함되어 있다. 

 

 

 

 

지난해 가을, 이 방송을 위해 화옹지구에 설치한 카메라에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 수원청개구리가 발견돼 이곳의 환경적 가치와 서식지 보호구역 지정 등 람사르 습지 지정의 필요성이 제기된 바 있다.

 

특히 화옹지구는 수원군공항 예비이전후보지로 알려진 바 있어, 멸종위기종 수원청개구리의 발견은 생태계 파괴를 우려하는 목소리가 모아져 크나큰 사회적 이슈가 되기도 했다.

 

화성시는 생물다양성의 가치를 지닌 화성습지 보전을 위해 2018년 국제철새보호기구 EAAFP(동아시아-대양주 철새이동경로 파트너십) 등재에 이어, 2021년 람사르총회 개최 시기에 맞춰 람사르습지 지정을 추진하고 있다. 

 

서철모 시장은 끝으로 페이스북을 통해 "화성습지에 100대의 카메라를 설치하여 8개월간 취재한 자연의 이야기를 화성습지보호 홍보대사 가수 윤도현씨가 소개한다"고 설명하며, "이번 방송을 계기로 습지보호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고 실질적인 대책이 마련되어 화성습지의 람사르습지 등재로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화성시, '찾아가는 백신접종' 서비스 개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는 3일 백신접종차량을 배치하고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의사1명, 접종간호사1명, 모니터링 간호사 1명, 행정인력 2명, 이송요원1명 등 6명으로 구성된 보건소 방문접종 3개 팀과 촉탁의사1명, 촉탁의료기관 간호사2명, 행정인력1~2명으로 구성된 촉탁의 방문접종지원 팀을 구성하고 방문접종을 실시한다. 또한 화성시는 이를 위해 지난달 26일부터 12인승 승합공용차량 3대에 예방접종 홍보문구를 랩핑하고 ‘찾아가는 백신접종차량’의 배차를 완료했다. 화성시는 백신접종 시 일어날 수 있는 이상반응이나 응급상황에 신속히 대처하기 위해 접종이 이뤄지는 요양병원이나 요양시설에 보건소 구급차 및 119구급대, 백신접종차량 등을 배치해 신속한 이송과 응급처치가 이뤄질 수 있도록 119안전센터와 응급 이송병원과의 협력체계도 구축했다. 화성시는 3월 2일부터 23일까지 서남부권 9개소 210명, 동부 동탄권 2개소 90명, 촉탁의방문접종 23개소 570명에 대한 예방접종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집단위험시설이 높은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에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