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서철모 화성시장, "특화된 행정서비스 위해선 '구슬이 서말이라도 꿰어야 보배'"

URL복사

전국 최고 인구증가율의 화성시, 행정인력 확보의 불일치문제로 원활한 행정서비스 제공에 한계
화성시 9개 공공기관의 연대와 협업 위해 '정책라운드테이블' 진행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구슬이 서말이라도 꿰어야 보배입니다."

 

공공기관의 협업 수준은 높이고 행정서비스의 질은 향상시켜야 한다는 서철모 화성시장의 제언이다.

 

화성시 서철모 시장은 31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우리 시 산하 공공기관 및 관련부서 팀장급 이상 직원을 대상으로 기수별로 나눠 시정 철학과 비전을 공유하고, 공공기관별 역점사업과 현안을 공유하여 시정의 연속성과 유기적 협업시스템을 강화하기 위해 오늘을 시작으로 정책라운드테이블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서철모 시장은 "9개 공공기관(화성도시공사, 화성문화재단, 화성인재육성재단, 화성여성가족청소년재단, 화성푸드통합지원센터, 화성사회복지재단, 화성환경재단, 화성산업진흥원, 화성자원봉사센터)은 우리 시 현실을 반영한 특화된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설립된 화성시의 조직"이라고 설명하며, "행정 인력과 시스템 확충은 정부시스템 절차에 맞춰서 진행되는데, 일반적인 지자체별 인구 증가율 기준으로 적용되기 때문에 전국 최고 인구증가율을 보이는 우리 시의 경우 행정인력 확보의 불일치문제가 발생해 원활한 행정서비스 제공에 한계가 있는 게 현실"이라고 짚었다.

 

그러면서 "이와 같은 상황에서 발생하는 문제는 임기제 확충 등으로 업무 공백을 줄이고, 공직자들의 시정에 대한 종합적인 이해와 사업의 연속성을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일하는 근무지와 환경이 서로 다르기 때문에 소속감이나 연대의식이 부족할 수 있어 한자리에 모여 소통하고 의견을 교환하는 의미 있는 행사"라고 정책라운드테이블을 설명했다.

 

서 시장은 마지막으로 "마음이 통해야 손발이 맞듯, 앞으로도 서로의 생각을 나누고 공유하는 정책라운드테이블과 같은 자리를 통해 중복되는 업무는 줄이고 유기적인 협업 수준은 높이며, 행정서비스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