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화성시, 인적자원개발...공직자와 시민 만족도 높이는 마중물돼

URL복사

맞춤형 개인역량 진단평가와 공정성을 확보한 공개경쟁채용 등 행정서비스의 질 높여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가 채용부터 운용, 평가까지 능력 중심의 인적자원개발로 행정서비스의 질을 높이며 기분좋은 변화를 이끌고 있다.

 

시는 지난 18일 교육부와 고용노동부가 공동 주관한 ‘2020년 인적자원개발 우수기관 인증사업’에 선정돼 당초 세종청사에서 열리기로 한 기념식 대신 29일 시청 접견실에서 자체 행사를 개최하고 축하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성과는 앞서 이달 초 ‘경기도 청렴대상’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데 이은 두 번째 쾌거로 ‘청렴하고 신뢰받는 공직사회’구현을 내건 민선 7기 화성시의 노력이 인정받았다는 분석이다.

 

특히 맞춤형 개인역량 진단평가 체계를 구축하고 전문성과 공정성을 확보한 공개경쟁 채용과 인사관리로 행정서비스를 담당하는 공직자와 이를 제공받는 시민 모두의 만족도가 높아졌다는 평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인사가 만사라는 말이 있듯이 알맞은 인재를 등용하고 제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행정 만족도를 높이는 첫걸음”이라며, “앞으로도 체계적인 인적자원개발로 100만 대도시에 걸맞은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박남춘 인천시장, “이제 집에 두고 가지 않을게” ‘반려동물 동행시설 안내서비스’ 추진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이제 집에 두고 가지 않을게” 박남춘 인천시장이 24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오랜만에 국회에 가서 참 뜻깊은 협약을 맺고 왔다"고 소개하며, "반려동물과 함께 갈 수 있는 업소를 인천지도에 표시하는 ‘반려동물 동행시설 안내서비스’ 추진을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했다"고 알렸다. 먼저 박남춘 시장은 "가장 중요한 하루 일과 중 하나가 키우고 있는 반려 거북이와 물고기 구피를 지켜보는 일"이라며, "이제는 움직임만 봐도 기분을 알아차리는 경지에 올랐다"고 운을 뗐다. 이어 박 시장은 "오늘은 반려견 심쿵이와 젤리를 만났는데, 애정을 담아 쳐다보니 함께 눈을 맞춰준다"면서, "역시 어떤 동물이든 말은 안 통해도 마음은 통하나 봅니다"라고 흐뭇한 마음을 페이스북에 전했다. 그러면서 "인천시는 지난 1년 동안 코로나19를 겪으며 반려동물을 위한 다양한 제도와 사업을 발굴했다"고 소개하며, "전국 최초로 ‘코로나19 확진환자 반려동물 임시보호소’를 운영했고, 반려동물도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을 때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관리지침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특히 오늘 맺은 ‘반려동물 동행시설 안내서비스’ 추진을 위한 상생협약에는 "더불어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