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염태영 수원시장, "사막화, 한파, 미세먼지.. 이클레이 연계로 기후위기 대응"

URL복사

염 시장, 이클레이(ICLEI) 한국집행위원회 초대 의장에 선임
"우리 삶의 터전인 '지역'이 지속 가능해야 '지구'도 지속 가능" 강조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국가별 모임을 갖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선제적으로 실천해온 '이클레이(ICLEI)'가 2002년 처음으로 한국사무소를 설치한 지 18년 만인 지난 23일, 의사결정기구인 '이클레이 한국집행위원회'가 출범했다. 

 

이날 비대면으로 열린 한국회원 지방정부 회의를 통해 염태영 수원시장이 이클레이(ICLEI) 한국집행위원회 초대 의장으로 선임됐다. 또 5대 정책 분야별 대표와 이클레이 한국사무소 소장(박연희)이 구성됐다.

 

염태영 시장은 24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클레이(ICLEI) 한국집행위원회 초대 의장에 선임됐다"고 알리고, "이클레이는 지역의 지속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전 세계 1,500여 개 지방정부가 모인 국제단체이며, 현재는 우리 수원시가 이클레이 한국사무소를 유치해서 운영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그러먼서 "최근 기후변화, 그린뉴딜, 지속가능한 소비와 같은 이슈가 부각되고 있다"면서, "사막과 선인장을 떠올리게 되는 미국 텍사스에 한파가 몰아쳐 정전이 발생했고 동사하는 사람이 있을 정도이며, 우리 시민들도 매일 미세먼지를 체크하는 일이 일상이 되었다"고 지적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이는 바로 기후 위기가 원인"이라며, "우리 삶의 터전인 지역이 지속 가능해야 지구도 지속 가능하다"고 경각심을 일깨웠다.

 

마지막으로 염 시장은 "각 분야 대표를 맡으신 허태정 대전광역시장님(부의장, 지속가능한 소비와 생산), 허성무 창원시장님(생물다양성), 김홍장 당진시장님(기후, 에너지), 서철모 화성시장님(생태교통), 이정훈 서울시 강동구청장님(도시농업)의 열정적인 활동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51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미래농업 이끌 '2021년도 수원시 시민농업대학' 교육생 모집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농업기술센터가 농업교육을 제공해 지역농업을 선도할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2021년도 수원시 시민농업대학’ 신입생 모집한다. 3월 29일 ~ 4월 9일 오후 6시까지 농업인·귀농을 희망하는 수원시민은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정원 49명을 선착순 모집한다. 수원시 시민농업대학은 농업인들이 급변하는 농업환경에 대응하고, 경쟁력을 키울 수 있도록 미래농업 대응 방안, 발효가공 기술 등을 알려주는 무료 교육 프로그램으로 ‘미래농업과’, ‘발효가공과’ 등 2개 과정으로 운영된다. 미래농업과는 미래농업의 진로·대응방안, 드론의 이해·농업 활용, 수경재배의 이해, 4차 산업기술혁명(스마트농업)과 지식재산권 활용, 신소득 작물의 종류·재배 방법 등을 교육하고 발효가공과는 발효의 정의와 이해, 된장·고추장·김치·젓갈류 등의 제조원리(이론), 된장·고추장·김치·젓갈류 담그기 등 실습도 진행된다. 신청 방법은 수원시 홈페이지 ‘시정소식’에 게시된 ‘2021 수원시 시민농업대학 교육생 모집안내’에서 입학원서·학업계획서 등을 내려받아 작성 후 수원시농업기술센터(권선구 온정로45) 농업기술과 지도기획팀을 방문해 제출하면 된다. 교육생은 농업인 여부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