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환경·교육

전체기사 보기

집에서 영어뮤지컬 보며 재미있게 영어 공부해요

경기도, 헨젤과 그레텔 등 영어뮤지컬 3편 온라인으로 보급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경기도가 코로나19로 집합 교육이 어려운 초중고생의 영어학습을 지원하기 위해 원어민 강사가 공연하는 영어뮤지컬을 온라인으로 보급한다. 유아부터 청소년까지 친숙하게 접할 수 있는 ‘헨젤과 그레텔’, ‘아나스타샤’, ‘행복한 유령의 집’ 등 총 3편을 집에서 관람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 경기도는 경기도온라인평생학습 지식과 경기도사이버 도서관 등을 통해 4월 10일 ‘헨젤과 그레텔’ 17일 ‘아나스타샤’ 24일 ‘행복한 유령의 집’을 공개할 예정이다. PC나 모바일을 통해서 언제든지 볼 수 있다. 온라인으로 제작하는 영어뮤지컬은 ‘신나게 영어 공부해요’를 주제로 실생활에 유용한 표현을 노래와 율동을 통해 쉽게 배울 수 있도록 기획했다. 한글과 영어자막 지원은 물론 예습과 복습, 본영상으로 구분·제작해 학생들이 영어를 친숙하고 쉽게 익힐 수 있도록 했다. 김능식 경기도 평생교육국장은 “코로나19로 집합교육이 어려워 영어뮤지컬 온라인 보급을 기획하게 됐다”며 “양질의 영어 교육콘텐츠 보급을 통해 코로나로 인한 교육공백 위기 극복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n번방보다 더 사악한 박사방, '박사'의 정체는 25세 조주빈
【뉴스라이트 = 김정민 기자】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에서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의 성 착취물을 제작·유포한 'n번방' 성 착취 사건 중 혐의를 받고 체포된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5) 씨의 실명과 얼굴 등 개인 신상이 공개됐다. 조 씨는 1995년생으로 만 24세다. 그 간 조 씨의 신상은 20대 남성이라는 정도만 알려져왔으나, 서울지방경찰청은 24일 오후 내부위원 3명, 외부위원 4명(법조인·대학 교수·정신과 의사·심리학자)으로 구성된 ‘신상정보 공개 심의위원회’를 열어 조주빈의 신상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신상공개심의위원회는 "피의자는 불특정 다수의 여성을 노예로 지칭하며 성착취 영상물을 제작, 유포하는 등 범행 수법이 악질적·반복적이고, 아동·청소년을 포함해 피해자가 무려 70여명에 이르는 등 범죄가 중대할 뿐 아니라 구속영장이 발부되고 인적·물적 증거가 충분히 확보됐다"고 밝혔다. 조 씨의 신상 공개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에 따라 피의자 신상이 공개된 첫 사례다. '박사방'은 미성년자 성 착취 사진 및 영상을 돈을 받고 파는 텔레그램 비밀 채팅방 중 하나다. 조 씨는 아르바이트 등을 미끼로 피해자들을 유인해 얼굴이 나오는 나체사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경기도농업기술원, 다육식물 세덤·세데베리아 신품종 개발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경기도농업기술원은 다육식물 중 인기가 많은 세덤과 세데베리아의 신품종 ‘딥퍼피’와 ‘그린퍼피’를 개발했다고 8일 밝혔다. 다육식물은 식물체의 줄기나 잎이 수분을 많이 함유하고 있는 저수조직이 발달해 두꺼운 육질을 이루고 있는 식물로서 식물분류학상 약 1만종 이상 분포하고 있다. 이 중 돌나물과에 속하는 세덤은 소형의 다년생 다육식물로 라틴어 ‘sedeo’에서 유래됐다. 세계적으로 북반구의 열대와 온대지역에 400여종 이상이 분포하며 국내에는 돌나물, 기린초, 꿩의비름 등을 포함한 18여종이 자생하고 있다. 세덤속 식물은 직립형, 로제트형, 늘어지는 형 등이 있으며 원형과 길고 뭉툭한 모양 등의 잎의 형태가 다양하다. 또 재배가 용이해 분화용으로 많이 소비되고 있으며 국내에서 유통되는 다육식물 수 백 여종 중 약 15%를 차지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세덤류는 건조하거나 추운환경에서도 잘 견디기 때문에 벽면녹화, 옥상녹화 등 조경용으로도 관심이 증가하는 추세이다. 이에 국내 유일의 다육식물 육종연구 기관인 경기도농업기술원 선인장다육식물연구소에서는 농가소득 증대를 위한 새로운 작목개발 및 소비시장 확대를 위해 2013년도부터 세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