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어르신들 보건소나 우리동네 병의원에서 "폐렴예방접종 무료로 꼭 받으세요"

폐렴구균으로 인한 침습성 폐렴구균 감염증은 노인에게 치명적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보건소에서만 실시하던 폐렴구균 접종을 오는 12월 31일까지 민간 위탁 의료기관까지 확대·실시함으로써 미 접종 어르신들의 편의를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코로나19 재유행의 우려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의 기간이 계속 연장되고 있는 가운데 인플루엔자유행시즌과 겹치면 치명적 결과를 가져올 수 있으므로 65세 이상 어르신 폐렴구균 예방접종 미 접종자들은 가까운 동네 병의원을 이용해 접종할 것을 당부했다.


폐렴은 국내 사망 원인 중 3위다. 65세 이상 노인에게 있어 폐렴구균으로 인한 침습성 폐렴구균 감염증은 치명적이고 폐렴구균 감염으로 균혈증, 뇌수막염으로 진행되면 치사율은 60~80%까지 증가돼 생명을 앗아갈 수도 있을 만큼 위험하다.

송탄보건소 관계자는 “어르신들의 안전한 예방접종 실시를 위해 병의원 방문 전 사전예약 및 의료기관 방문 시 신분증 지참, 마스크 착용, 접종 후 이상반응 관찰, 충분한 휴식 등의 안전한 예방접종 행동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91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