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의회 김원기 부의장, "인생2모작 신중년 재취업을 위한 정책 마련해야"

대진대에서 경기도생활기술학교 SNS홍보마케터 양성과정 수강생과 소통

 

 

 

【뉴스라이트 = 조용숙 기자】 경기도의회 김원기(더불어민주당, 의정부4) 부의장은 7일, 포천 대진대학교(총장 이면재)에서 ‘경기도 생활기술학교 SNS홍보마케터 양성 과정’ 수강생 30여명을 대상으로 ‘인생2모작 신중년 재취업 정책’ 주제로 특강 및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김원기 부의장은 강연에서 “‘경기도 생활기술학교’는 은퇴 및 퇴직 준비 중인 신중년을 대상으로 다양한 기술교육 과정을 운영하여 은퇴 후 삶의 계획은 물론 근로를 통한 경제적 노후 준비를 위한 뜻깊은 사업이다”라며, “저녁 늦은 시간까지 배우고자 하는 학습 열정에 저절로 고개가 숙여진다. 인생100세 시대 미래에 대한 불확실성을 제거하고 보다 나은 삶을 살 수 있도록 준비하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 부의장은 “4차혁명 시대에 저출산 고령화가 가속화 되는 상황 속에서 평소 경력단절, 중장년층, 은퇴자 등 경제 활동을 원하는 생산가능 인구에 대한 환경변화 대응을 위한 재교육 및 일자리 지원 정책에 대해 도민들에게 홍보의 필요성을 느껴왔다”고 언급하면서 연령별․경력별 여성일자리 종합 지원체계 구축, 베이비부머 일자리 및 공공분야 일자리 확대, 5060신중년 지원 강화와 베이비부머세대를 위한 맞춤형 교육 등 신중년 재취업을 위해 경기도가 추진하고 있는 다양한 정책들을 소개해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현장에 답이 있다는 명제 아래 도민들의 삶의 현장을 찾아 더욱 소통하겠다”고 밝히고, “경기도의회에서도 경기도와 함께 양질의 일자리를 신중년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맞춤형 교육 등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도민들의 복지향상 등 미래 설계 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이젠 '대한민국 행복마을관리소'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0년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 확산 대상 사업에 도의 ‘경기 행복마을관리소’가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2020년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은 주민생활 향상에 기여하는 지역의 혁신 우수성과를 발굴해 전국 자치단체로 확산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행정안전부는 ‘19년 우수사례 경진대회·제안·평가 등을 통해 발굴된 혁신사례444개 중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를 비롯한 4개 분야 21개를 확산사례로 선정하고 전국 확산을 위한 특교세 30억원과 컨설팅 등을 지원한다.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는 2018년 11월부터 2019년 6월까지 안산, 시흥, 의정부, 군포, 포천시에서 시범사업을 벌였으며, 5월말 현재 경기도 31개 시군 중 27개 시군 40개소에 설치됐다. 나머지 4개 시군도 올 하반기 개소를 목표로 추진 중이다.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는 택배보관, 공구대여, 환경개선 등 주민생활불편사항 처리를 위한 곳으로 구도심 지역의 빈집이나 공공시설, 유휴공간 등에 조성하는 일종의 동네관리소다.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 제공과 공공일자리 창출에 효과가 있다. 지역특색에 맞는 사업 발굴과 복지, 문화, 공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