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유기동물 임시보호, 온라인 ‘구조·보호동물 임시보호 강의’ 듣고 참여하자

URL복사

경기도, 올해 6월부터 온라인으로 임시보호제에 대한 개략적인 설명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는 ‘유기동물 임시보호제’ 참여 방법과 임시보호 시 꼭 알아야할 사항들을 홍보하기 위해 6월부터 ‘경기도 무료 온라인 평생학습 플랫폼 지식’을 통해 ‘구조·보호동물 임시보호 강좌’를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유기동물 임시보호제’는 수원·용인·고양·양평 등 4개 시군 소재 직영 동물보호센터에서 구조·보호 중인 동물들을 일반 가정에서 일정기간 임시로 보호하고 입양까지 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경기도가 올해 2월부터 운영 중인 사업이다.

임시보호제에 참여하길 희망하는 가정은 동물보호센터의 ‘임시보호 강의’를 수료해야 하지만, 코로나19 방역 차원에서 현재 오프라인 교육을 진행하기 어려운 점을 감안해 비대면 방식의 이번 온라인 교육을 준비하게 됐다.

온라인 교육은 총 3가지 강좌로 구성돼 있으며 경기도 동물복지위원회 위원으로 활동 중인 조윤주 서정대 교수가 강사로 참여한다.

임시보호제에 대한 개략적인 설명, 제도 참여시 꼭 숙지해야할 사항, 강아지·고양이에 대한 사료 급여방법, 위생 및 질병관리, 응급대처 방법 등을 알기 쉽게 배워볼 수 있다.

온라인 교육을 다 들은 수강생은 수료증을 발급받을 수 있으며 직영 동물보호센터에 전화 문의 후 참여절차를 안내받아 수료증 사본, 임시보호 신청서 및 동의서를 제출하면 임시보호에 참여할 수 있다.

이번 교육은 PC 또는 모바일을 통해 지식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언제 어디서든지 참여할 수 있다.

임시보호제 참여 가정에게는 동물을 돌보는데 필요한 사료와 관련용품 등을 지원할 계획이고 임시보호 기간은 최대 2개월이며 희망 시 입양도 가능하다.

서경화 동물보호정책팀장은 “이번 온라인 교육은 올바른 유기동물 입양 문화 정착을 위해 마련된 것”이라며 “어리거나 치료가 필요한 동물들, 보호소에서 스트레스를 받는 동물들이 임시보호자와 함께 따뜻한 가정에서 다시 건강한 삶을 얻을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미래농업 이끌 '2021년도 수원시 시민농업대학' 교육생 모집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농업기술센터가 농업교육을 제공해 지역농업을 선도할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2021년도 수원시 시민농업대학’ 신입생 모집한다. 3월 29일 ~ 4월 9일 오후 6시까지 농업인·귀농을 희망하는 수원시민은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정원 49명을 선착순 모집한다. 수원시 시민농업대학은 농업인들이 급변하는 농업환경에 대응하고, 경쟁력을 키울 수 있도록 미래농업 대응 방안, 발효가공 기술 등을 알려주는 무료 교육 프로그램으로 ‘미래농업과’, ‘발효가공과’ 등 2개 과정으로 운영된다. 미래농업과는 미래농업의 진로·대응방안, 드론의 이해·농업 활용, 수경재배의 이해, 4차 산업기술혁명(스마트농업)과 지식재산권 활용, 신소득 작물의 종류·재배 방법 등을 교육하고 발효가공과는 발효의 정의와 이해, 된장·고추장·김치·젓갈류 등의 제조원리(이론), 된장·고추장·김치·젓갈류 담그기 등 실습도 진행된다. 신청 방법은 수원시 홈페이지 ‘시정소식’에 게시된 ‘2021 수원시 시민농업대학 교육생 모집안내’에서 입학원서·학업계획서 등을 내려받아 작성 후 수원시농업기술센터(권선구 온정로45) 농업기술과 지도기획팀을 방문해 제출하면 된다. 교육생은 농업인 여부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