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청년공익활동 일자리 지원 사업’ 참여 청년 모집

경기도내 비영리민간단체에서 기본 행정업무 수행, 급여 별도 제공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와 경기도공익활동지원센터가 ‘청년공익활동 일자리 지원 사업’에 함께 할 청년을 12일까지 모집한다.

 

‘청년공익활동 일자리 지원 사업’은 올해 주민참여예산 민관협치형 사업 중 하나로 공익활동 경험을 통해 시민의식 함양과 공익활동 역량을 강화하는 사업이다.

 

근로개시일(4월 1일 기준) 도내 거주하는 만 18~39세 이하 청년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50명을 모집하며, 선발된 청년들은 4월부터 11월까지 8개월 간 도내 비영리민간단체에서 월 최대 220만원의 급여를 받으며 기본적인 행정업무와 다양한 민간단체 관련 지원업무를 수행한다.

 

하승진 도 민관협치과장은 “청년 공익활동 참여 활성화와 지역 일자리 창출을 위한 이번 사업에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허니제이 ‘나 혼자 산다’에서 결혼스토리 최초 공개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댄서 허니제이가 최근 진행된 MBC '나 혼자 산다' 녹화 현장에서 무지개 회원들에게 결혼 발표 뒷이야기를 전했다. 결혼과 임신이라는 겹경사를 맞은 허니제이가 직접 결혼 비하인드를 전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인 만큼 방송 전부터 기대감을 모은다. 앞서 허니제이는 지난 15일 자신의 소셜 미디어를 통해 연인과 손잡고 찍은 그림자 사진을 올리며 결혼, 임신 소식을 전해 많은 팬들의 축하를 받았다. 허니제이는 '행복한 소식을 여러분께 직접 전하고 기쁨을 함께 나누고 싶어, 조심스레 글을 올립니다. 무엇보다도 사랑을 가장 소중히 여겨왔던 제가, 함께하는 미래를 꿈꾸고 싶게 만든 상대를 만나 평생을 약속하게 되었어요.'라며 결혼을 발표했다. 또 '올해가 가기 전 결혼식을 올리고 미래를 향해 한 걸음씩 함께 걸어가려고 해요'라며 연내 예비 신랑과 결혼할 예정이라고 밝히며, '얼마 전 저희 둘에게 새 생명이 찾아왔어요.'라며 현재 임신 중인 사실도 함께 전했다. 허니제이는 '나 혼자 산다'에서 '스우파' 우승 직후 24시간을 비롯해 걸스 힙합 교수님, 대학교 축제 댄서의 모습, 진한 무대 화장을 지운 반전의 순둥 매력까지 다채로운 일상을 공개했

중년·신중년뉴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