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이재명, "현장에서 함께할 의료인력은 지금이라도 발벗고 나서 주십시오" 호소

URL복사

이재명 경기도지사 페이스북 "병상 부족보다는 의료인력 부족이 심각한 문제"
"경기도는 도민의 생명, 안전을 지키기 위한 가능한 모든 방안을 다 강구할 것"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간절하게 요청드립니다. 현장에서 함께 할 수 있는 의료인력은 지금이라도 발벗고 나서 주십시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8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경기도의 경우, 병상 부족이라기 보다는 의료인력 부족이 심각한 문제”라면서 “간절하게 요청드립니다. 현장에서 함께 할 수 있는 의료인력은 지금이라도 발벗고 나서 주십시오”라고 호소했다.

 

먼저 이재명 지사는 “기저질환자들이 계시는 코호트격리 요양병원에서 코로나19 환자들이 잇달아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태가 발생하고 있다”며,  “유족들께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리면서 상황의 엄중함에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깊은 애도의 뜻을 밝혔다.

 

 

 

 

이와 함께 일부 언론의 '병원밖 사망'이라는 오보로 인하여 도민들이 지나친 불안감을 일으키고 있기 때문에, '중증환자용 격리병동은 아니지만 해당 병원에서도 2명의 의사가 환자를 살피고 있다'는 점을 확인했다.

 

이어 “전국적인 상황도 유사하지만, 경기도의 경우는 병상 부족이라기 보다는 의료인력 부족이 심각한 문제”라고 우려감을 나타냈다.

 

이 지사는 “병상의 경우는 내일(19일)도 25병상이 새로 확보되는 등 이미 여러 중소 민간병원들의 협조로 병상을 늘려가고 있고, 만일에 있을지 모를 확진자 폭증 상황에도 대비하여 민간병원 병상에 대한 긴급동원까지도 검토하고 있다”고 말하며, “경증환자들이 머무는 생활치료센터 역시 경기대 기숙사 뿐 아니라 대형시설들을 차근차근 확보해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코로나 중환자의 경우 일반적인 병상 대비 의료인력 수의 4~5배가 필요한데, 문제는 병상이 확보되는 만큼 의료인력이 따라오지 못하는 것”이라며, “중앙정부로부터 지원받는 방법은 이미 인력이 고갈된 상황이고 공중보건의의 경우는 자원이 한정적이므로 지금은 민간 의료인력의 협력이 가장 강력하고 유일한 길”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이 지사는 “경기도는 다소 무리가 따르더라도 도민의 생명안전을 지키기 위한 가능한 모든 방안을 다 강구할 것”이라며, 현장에서 함께 할 수 있는 의료인력은 지금이라도 발벗고 나서 달라고 거듭 호소했다.

 

마지막으로 이 지사는 “도민 여러분께서도 방역당국을 믿고, 나와 가족, 이웃을 위해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지켜주시길 당부드립니다”면서 거듭 방역수칙의 중요성을 되새겼다.

 

“의료지원을 희망하는 의료인은 경기도 콜센터 031-120로 연락주십시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화성시, '찾아가는 백신접종' 서비스 개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는 3일 백신접종차량을 배치하고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의사1명, 접종간호사1명, 모니터링 간호사 1명, 행정인력 2명, 이송요원1명 등 6명으로 구성된 보건소 방문접종 3개 팀과 촉탁의사1명, 촉탁의료기관 간호사2명, 행정인력1~2명으로 구성된 촉탁의 방문접종지원 팀을 구성하고 방문접종을 실시한다. 또한 화성시는 이를 위해 지난달 26일부터 12인승 승합공용차량 3대에 예방접종 홍보문구를 랩핑하고 ‘찾아가는 백신접종차량’의 배차를 완료했다. 화성시는 백신접종 시 일어날 수 있는 이상반응이나 응급상황에 신속히 대처하기 위해 접종이 이뤄지는 요양병원이나 요양시설에 보건소 구급차 및 119구급대, 백신접종차량 등을 배치해 신속한 이송과 응급처치가 이뤄질 수 있도록 119안전센터와 응급 이송병원과의 협력체계도 구축했다. 화성시는 3월 2일부터 23일까지 서남부권 9개소 210명, 동부 동탄권 2개소 90명, 촉탁의방문접종 23개소 570명에 대한 예방접종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집단위험시설이 높은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에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