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용인시, 옛 경찰서 부지에 중앙동 행정복지센터 건립

URL복사

지하1층 지상 3층 연면적 4470㎡ 규모…2022년 4월 완공 목표

 

【뉴스라이트 = 한경준 기자】 용인시는 2일 처인구 김량장동 89번지 옛 용인경찰서 부지에 중앙동 행정복지센터를 건립키로 하고 기공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 김기준 용인시의회 의장, 중앙동 청사건립 추진위원회 등 지역 주요 인사와 주민 30여명이 참석했다.

 

중앙동 행정복지센터는 시설이 협소하고 노후한 데다 용인8구역 재개발 정비사업에 따라 이전이 불가피해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해 옛 용인경찰서 부지인 중앙노외주차장 일대 3847㎡에 건립키로 했다.

 

청사는 지하1층 지상3층 연면적 4470㎡ 규모로 민원실과 대회의실, 주민자치센터, 작은도서관 등을 갖춰 조성된다. 토지매입비를 포함 사업비 276억원이 투입되며 오는 2022년 4월 완공 예정이다.

 

백군기 시장은 “청사 건립은 지역 주민, 단체장들이 적극 협조해 주셔서 신속히 추진할 수 있었다”며 주민들에게 양질의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신속하고 안전하게 청사를 건립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중앙동 행정복지센터 건립으로 인해 용인중앙시장 이용을 위한 주차장 부족 문제 해결을 위해 앞선 7월 시의회로부터 제2공영주차장 증설에 대한 공유재산 관리 계획을 승인 받았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화성시, '찾아가는 백신접종' 서비스 개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는 3일 백신접종차량을 배치하고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의사1명, 접종간호사1명, 모니터링 간호사 1명, 행정인력 2명, 이송요원1명 등 6명으로 구성된 보건소 방문접종 3개 팀과 촉탁의사1명, 촉탁의료기관 간호사2명, 행정인력1~2명으로 구성된 촉탁의 방문접종지원 팀을 구성하고 방문접종을 실시한다. 또한 화성시는 이를 위해 지난달 26일부터 12인승 승합공용차량 3대에 예방접종 홍보문구를 랩핑하고 ‘찾아가는 백신접종차량’의 배차를 완료했다. 화성시는 백신접종 시 일어날 수 있는 이상반응이나 응급상황에 신속히 대처하기 위해 접종이 이뤄지는 요양병원이나 요양시설에 보건소 구급차 및 119구급대, 백신접종차량 등을 배치해 신속한 이송과 응급처치가 이뤄질 수 있도록 119안전센터와 응급 이송병원과의 협력체계도 구축했다. 화성시는 3월 2일부터 23일까지 서남부권 9개소 210명, 동부 동탄권 2개소 90명, 촉탁의방문접종 23개소 570명에 대한 예방접종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집단위험시설이 높은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에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