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신동헌 광주시장,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동참

"광주시의 미래, 주민과 함께 그려나가겠다" 다짐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신동헌 광주시장이 지난 18일 자치분권 2.0시대 개막을 맞아 SNS에서 릴레이형식으로 진행 중인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에 동참했다.

 

신동헌 광주시장은 18일 저녁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작년 12월 ‘지방자치법 전부개정법률안’이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됨에 따라 주민중심의 자치분권 2.0 시대가 열렸다"고 설명하며, "자치분권 2.0시대. 광주시의 미래, 주민과 함께 그려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번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는 2020년 12월 9일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하면서 ‘지방자치 2.0시대’의 본격적인 시작에 따라 자치분권에 대한 의지를 표명하고 다짐을 확산하기 위해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가 시작한 참여형 캠페인이다.

 

신동헌 시장은 SNS를 통해 "정순균 강남구청장, 문정우 금산군수의 지목을 받아 ‘자치분권 챌린지’에 동참했다"며, 다음 참여자로 #장덕천 부천시장, #김상돈 의왕시장, #김성기 가평군수를 추천했다.

 

 

 

 

그러면서 신 시장은 "체감 영하17도. 이 추위에 말없이 고생하는 광주시청 공직자들이 있다"고 말하며, "지난 밤도 새벽 3시부터 6시까지 도로관리과 박재홍 팀 3명의 공직자가 관내 주요도로 71개소를 돌아보며 한파에 우려되는 결빙 취약구간을 돌며 도로의 노면상태를 확인했다"면서 한파에 고생하는 공직자에게 박수를 보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관련기사

34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