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광주시보건소, “찾아가는 씽씽뇌건강교실”신청

 

 

 

【뉴스라이트 = 김정민 기자】 광주시는 오는 2월 말까지 건강한 노후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다양한 감각자극을 통해 인지기능 향상 및 유지시켜 주는 ‘찾아가는 씽씽뇌건강 교실’ 운영을 위한 참여 경로당을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찾아가는 씽씽뇌건강 교실’은 치매안심센터 이용이 어려운 어르신을 위해 실버인지지도자 자격 등을 갖춘 강사가 직접 경로당을 찾아가 운영하는 인지강화 프로그램 및 인지재활 레크레이션이다.

인지강화 프로그램은 표준화된 워크북을 활용한 지남력, 집중력, 기억력, 문제해결 능력 향상 활동이 진행되며 인지재활 레크레이션은 치매예방 운동, 노래, 미술 활동 등이 제공된다.

특히 지난해 ‘찾아가는 씽씽뇌건강교실’ 프로그램 만족도 평가에서 ‘서비스 제공 횟수가 너무 적다’는 의견을 반영해 프로그램 진행 횟수를 주 2회 12회기에서 18회기로 확대 진행한다.

신청은 어르신을 10명 이상 모집 가능한 관내 경로당이면 어느 곳이든 가능하며 다른 기관에서 제공하는 유사 서비스를 받지 못하고 있는 경로당을 우선으로 선정 할 예정이다.

서근익 보건소장은 “다양한 활동을 통한 인지자극이나 사회적 교류가 인지기능 향상에 매우 중요하다”며 “‘찾아가는 씽씽뇌건강교실’과 같은 치매예방 프로그램에 많은 지역주민이 참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34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여름방학 맞이 숲 가족체험으로 '물향기수목원' 어때요?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는 여름방학을 맞아 오는 7~8월 2개월 간 오산시 수청동 소재 경기도립 물향기수목원에서 ‘숲 체험 가족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숲 체험 가족 프로그램’은 올해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에 맞춰 자녀들과 즐거운 여름방학을 보낼 수 있도록 개설한 프로그램으로, '조물조물 자연물 만들기', '목공예 체험'으로 구성됐다. 먼저 '조물조물 자연물 만들기'는 황토, 치자, 소목, 쪽 등의 천연염료를 활용해 손수건 염색을 체험해보는 프로그램으로, 참여 대상은 7세 유아 자녀를 둔 가족이다. '목공예 체험'은 나무 재료를 활용해 독서대나 연필꽂이 등 나만의 친환경 생활소품을 제작해볼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초등학교 저학년 자녀를 둔 가족이 참여 대상이다. 모든 프로그램은 둘째 주, 넷째 주 토요일마다 운영되며, '조물조물 자연물 만들기'는 해당 요일 오전 10시부터 90분간, '목공예 체험'은 오후 2시부터 90분 동안 진행된다. 별도의 참가비는 없으며, 자기가 만든 작품은 가져갈 수 있다. 참여를 원하는 가족은 경기농정 홈페이지 내 물향기수목원-체험프로그램(가족) 페이지를 통해 예약 신청하면 된다. 예약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