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이제는 '펫티켓' 지켜야 할 때.. 동물등록 점검해보니 '인식표 미착용'이 최다

URL복사

경기도 동물등록 민관 합동점검 결과, 인식표 미착용 등 365건 지도·단속
- 지도단속 성과 전국 최고 수준‥2위인 서울의 7배
- 인식표 미착용 206건으로 전체의 56%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애완동물을 키우는 사람들이 100만명을 훌쩍 넘긴 가운데, 이제는 '펫티켓'도 성숙해져야 할 때다.

 

경기도는 지난 9월 16일부터 10월 13일까지의 기간 동안 동물등록 민관 합동점검을 추진하여 인식표 미착용 등에 대해 지도·단속에 나섰다.

그 결과, 경기도의 단속 결과, ‘인식표 미착용’이 206건으로 전체의 56% 가량을 차지했으며, ‘반려동물 미등록’ 99건, ‘목줄 미착용’ 50건, 기타 10건 순으로 총 365건이 확인됐다.

 

이와 같은 지도·단속의 성과는 2위인 서울 50건의 약 7배, 3위인 부산 19건의 약 19배, 4위인 전북 13건의 28배에 해당하는 규모로 전국 최고 수준이었다. 

 

동물보호법 상 동물등록을 하지 않으면 최대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목줄이나 인식표 미착용 시 최대 5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으므로, 반려견을 키울 때에는 반드시 동물등록을 해야 한다.


경기도 관계자는 “이번 지도단속 실적은 반려동물인과 비반려동물인의 갈등을 최소화하고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정착을 위한 도의 적극적인 의지가 반영된 것”이라며, “반려동물과의 동반 외출이 잦은 아파트 단지 내 공동이용구역이나 공원에서는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 조성을 위한 '펫티켓'이 확립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20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알레르기 질환 예방·관리법 등 '온라인 공개강좌' 참여자 모집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환경성질환아토피센터가 시민들의 알레르기 질환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효과적으로 대처·관리할 수 있는 교육을 제공하기 위해 ‘2021년 온라인 공개강좌’ 참여자를 모집한다. 선착순 수원시민 300명을 대상으로 한 온라인 강좌의 신청 기간은 오는 26일까지 수원시환경성질환아토피센터 홈페이지 ‘예약 안내→예약신청’에서 ‘2021년 온라인 공개강좌’ 선택 후 신청하면 된다. 수강 방법은 참여자에게 안내하는 네이버 밴드 URL(주소)를 클릭해 수원시환경성질환아토피센터 네이버 밴드를 통해 강연 영상을 시청하면 된다. 2021년 온라인 공개강좌는 오는 27일 오전 11시에 '출동! 알레르기 어벤져스!'라는 강좌명으로 교육을 진행한다. 제1강은 '우리 아이 알레르기 관리법'으로 이수영 수원시아토피센터장(아주대학교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이 만성 질환인 아토피피부염 증상·예방관리법, 식품 알레르기 위험성·대처 방법 등에 관해 강연한다. 제2강은 '어린이 호흡기 질환을 구하라!'로 정경욱 아주대학교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가 ▼알레르기 비염·천식의 원인·증상 ▼알레르기 비염의 치료·예방을 위한 가정 내 생활환경 관리법 ▼천식 발작 시 올바른 대처법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