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친환경클러스터 조성 위한 ‘화성형 그린뉴딜’, 에너지 분야부터 손잡아

URL복사

화성시, 한국에너지공단 경기지역본부, 경기테크노파크와 4일 협약 체결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시장 서철모)가 ‘화성형 그린뉴딜’의 본격적인 추진을 앞두고 한국에너지공단 경기지역본부, 경기테크노파크와 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화성형 그린뉴딜'은 2조 1천5백억원을 투입하여 2025년까지 연간 온실가스 20만 톤 감축, 일자리 3만 개 창출, 친환경 에너지 발전 연간 150만 MWh 생산을 목표로 추진되는 사업이다.

이날 화성시는 에너지 관련 전문 기관과 손을 잡고 산업단지 친환경클러스터 조성 녹색건축 활성화를 위한 기존건물 리모델링 및 제로에너지 빌딩 보급 확대 친환경 수송체계 구축 공공시설물 및 주택, 유휴부지 등에 태양광설비와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산 에너지분야 기술연구 및 기업유치를 통한 일자리 창출 등에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산업단지 친환경클러스터 조성 녹색건축 활성화를 위한 기존건물 리모델링 및 제로에너지 빌딩 보급 확대 친환경 수송체계 구축 공공시설물 및 주택, 유휴부지 등에 태양광설비와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산 에너지분야 기술연구 및 기업유치를 통한 일자리 창출 등을 상호 협력하게 된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이 자리를 통해 “화성시는 친환경에너지에 기반한 그린뉴딜로 경쟁력있고 지속가능한 도시로 거듭날 것”이라며 “그린뉴딜의 핵심축인 에너지 분야가 속도감 있게 추진 될 수 있도록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