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환경

전체기사 보기

서철모 화성시장, "'나눠쓰고 바꿔쓰고 다시쓰는' 자원순환체계 만들어야"

전국 사회경제연대 지방정부협의회 5기 사무총장 취임 "자원이 소비되고 배출되는 지자체 현장에서는 '자원순환체계' 필수"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 화성시 서철모 시장이 23일 '전국 사회경제연대 지방정부협의회' 5기 사무총장으로 취임한 가운데 자신의 SNS를 통해 "‘나눠쓰고’ ‘바꿔쓰고’ ‘다시쓰는’ 자원순환을 실천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이날 페이스북에 "오늘 출범식에 맞춰 미래세대를 위한 현재의 실천의지를 담은 ‘지방정부 자원순환 선언’을 발표했다"면서 "선언문에는 지구환경 보호를 위한 올바른 폐기물 배출과 처리에 대한 지방정부의 의지를 담았다"고 알렸다. 그러면서 "한 쪽에서는 쓰레기를 수입하고, 다른 한 쪽에서는 늘어나는 쓰레기를 제대로 처리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는 모습은 이제 달라져야 한다"고 규정하며, "필요한 사람과 나눠 쓰고, 바꿔 쓰고, 다시 쓰도록 하는 자원순환을 실천하는 시대의 요구와 세계적 흐름에 동참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특히 그는 "정부의 탄소중립전략 5대 기본방향에도 ‘순환경제를 통한 지속가능한 산업혁신’이 있는데, 이를 실천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자원이 소비되고 배출되는 지자체 현장에서 자원순환체계를 만들어야 한다"면서 "사회적경제 조직이 자원순환경제의 기반을 조성하는 데 큰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데, 마침 정부에서도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