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서철모 화성시장, "동탄을 미래형 자족신도시로!" 과학·산업기술 융합연구개발 협약 체결

URL복사

"화성시는 신성장산업의 생태계를 갖췄지만, 기반 연구 인프라는 부족"
"'동탄테크노랩 구축'을 위해 의미있는 첫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는 3일 오후 동탄출장소에서 동탄테크노랩 구축사업과 관련, '과학 및 산업기술의 융합연구개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SNS를 통해 "KIST,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한국자동차연구원이 과학기술과 산업을 융합하고, 이원욱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 LH동탄사업본부, 화성시가 결속하여 '동탄테크노랩 구축'을 위해 의미있는 첫발을 뗐다"고 알렸다.

 

먼저 서철모 시장은 3일 저녁 자신의 페이스북에 "과학기술과 기술혁신은 산업혁명을 촉발하여 정치, 경제, 사회 전반을 뒤바꾸고 인간의 생활양식과 의식에도 획기적인 변화를 가져온다"며, "이때 과학, 기술, 산업은 개별적으로 산업혁명에 영향을 미치는 것이 아니라 여러 요소가 결합하여 산업계를 비롯한 사회 전반에 영향을 미친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다른 특징은 단지 우연적으로 서로 관련된 것이 아니라, 의식적 · 계획적으로 산업 속에서 응용 · 도입되었다는 점"이라며, "이 때문에 과학기술과 산업기술의 융합연구 및 개발에 모두가 촉각을 세우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서 시장은 "우리 시는 전국에서 제조업 공장이 가장 많고, 시스템반도체, 미래차, 바이오 등 빅3 신성장산업의 생태계를 갖추고 있는 반면, 그 기반이라 할 수 있는 연구 인프라는 규모에 비해 부족한 게 현실"이라고 지적하며, "오늘 체결한 '동탄테크노랩 구축사업 업무협약'은 그런 현실을 개선하려는 시작"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마지막으로 서철모 시장은 "아직 가야 할 길은 멀지만, 융합연구개발 능력을 촉진시킬 수 있는 새로운 산업기술 생태계가 화성시에 조성될 수 있도록 협약기관과 긴밀히 협력하며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오늘 협약식에는 이원욱 위원장, 화성시 서철모 시장, 한국토지주택공사 박준홍 동탄사업본부장,한국과학기술연구원 윤석진 원장,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김종남 원장,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이낙규 원장, 한국자동차연구원 허남용 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동탄을 미래형 자족신도시로 발전시키기 위한 '산업기술 플랫폼 구축 및 연구개발능력 협력 강화'를 지향하며 긴밀히 협조해나가기로 약속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