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다함께돌봄센터’ 원천레이크파크에 5호점 개소

URL복사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에게 맞춤형 돌봄 서비스 제공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에게 맞춤형 돌봄 서비스 제공함으로써 맞벌이 부부 등의 양육 부담을 줄이고 돌봄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수원시다함께돌봄센터' 5호점이 오픈했다.

 

12일 오후 3시 30분 열린 개소식에는 서경보 수원시 복지여성국장, 채명기 수원시의원, 최영옥 수원시의원, 최대우 수원시 원천동장, (수탁 기관) ‘꿈자람 꿈드리’ 주요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됐다.

 

수원시 영통구 중부대로448번길 28, 원천레이크파크(구 원천주공 2단지 관리동 2층)에 위치한 수원시다함께돌봄센터 5호점은 지난 9월 22일 ~ 10월 31일까지 1억 1700만 원의 사업비로 고쳐짓기 기간을 거쳐 연면적 100㎡의 체험활동을 할 수 있는 프로그램실, 요리실, 사무실 등이 재탄생했다.

 

수원시다함께돌봄센터는 만6세~12세까지 돌봄이 필요한 아동 중 초등학교 저학년, 맞벌이 부부·다자녀 가구의 자녀 등이 우선순위로 이용할 수 있고, 주 5일(월~금) 학기 중에는 오후 12시 ~ 8시, 방학 중에는 오전 9시 ~ 오후 8시까지 비영리민간단체 ‘꿈자람 꿈드리(대표 권정순)’가 5년간 수탁 운영한다.

 

한편 수원시다함께돌봄센터는부모 소득 수준과 무관하게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며, 센터 상주 교사(돌봄 교사)가 간식 제공, 학습·독서지도, 심리상담, 체험활동 등 다양한 돌봄을 진행하고 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