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에서는 버스 기다리며 시(詩)를 감상한다

URL복사

수원시, 2020 하반기 버스정류장 인문학글판 창작시 공모 수상작 35편 선정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봄 햇살 화령전 처마끝에 나붓이 앉는다/ 개나리 철쭉 손짓하며 살랑이고 /벙글어진 모란 눈 흘긴다/ 정조의 효심 배어 있는 뜨락/ 혜경궁 홍씨 회갑연 춤사위 너울대고/ 장구소리에 구성진 육자배기 어깨춤이 더덩실/ 효심에 활짝 핀 꽃잎 속/ 정조의 곤룡포에 내려앉은 나비/ 별과 달이 어우러져 불 밝히는 화성의 하늘/ 대대손손 웃음소리 만고에 울려 퍼지리라’

 

수원시가 개최한 2020년 하반기 버스정류장 인문학글판 창작시 공모에서 유향식(일반부·수원 팔달구)씨가 응모한 ‘화령전’이 최우수작으로 선정됐다.

 

청소년부는 강민서 학생(영통구 영덕중학교)의 작품 ‘스케치’가 최우수작으로 선정됐다.

 

 

 

 

수원시는 지난 9월 ‘대한민국, 꿈, 삶, 희망, 응원’을 주제로 버스정류장 인문학글판에 게시할 시민 창작시를 공모했다. 응모작 187편(일반부 85편·청소년부 102편) 가운데 선정위원회 심사를 거쳐 일반부 15편, 청소년부 20편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별도의 시상식은 진행하지 않고, 수상자들에게 우편으로 상장을 전달했다.

 

재능기부로 참여한 수원문인협회·(사)수원민예총 문학인 10명에게도 우편으로 감사장을 전달했다.

 

수상작·재능기부작 45편은 수원시 내 버스정류장 90곳(한 작품당 2곳)에서 감상할 수 있다. 또 수원시 홈페이지 ‘시민참여→버스정류장 인문학글판’ 게시판에서도 볼 수 있다.

 

수원시 문화예술과 관계자는 “수원 버스정류장에서는 시민이 창작한 따뜻하고 아름다운 시를 감상할 수 있다”면서 2021년 상반기 버스정류장 인문학글판 창작시 공모는 내년 4월 중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2013년 7월에 시작한 ‘버스정류장 인문학글판 창작시 공모사업’은 많은 시민이 이용하는 버스정류장에 시민이 창작한 시를 게시하는 사업이다. 매년 상·하반기 2차례 진행하고 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경찰수업', 최고 8.2%! 뜨거운 관심 입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앙숙' 차태현과 진영의 관계에 변화의 바람이 불었다. 10일(어제) 밤 9시 30분 방송된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경찰수업' 2회가 시청률 6.5%(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특히 피도 눈물도 없는 '호랑이 교관' 유동만(차태현 분)이 강선호(진영 분)에게 오리걸음 훈련을 지시하던 순간에는 분당 최고 시청률 8.2%(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를 기록하며 흥미진진한 재미를 선사했다. 어제 방송된 2회에서는 날 선 대치를 벌이던 유동만과 강선호의 숨겨진 연결고리가 드러나기 시작, 어디로 튈지 모르는 전개로 모두의 시선을 고정시켰다. 앞서 강선호는 유도장에서 우연히 만난 오강희(정수정 분)에게 한눈에 반했고, 그녀를 따라 경찰이 되겠다는 꿈을 꾸기 시작했다. 그러나 그는 과거 해킹 현행범과 형사 신분으로 만났던 유동만을 경찰대 면접장에서 재회해 난관을 맞이했다. 조사 중이던 불법 도박사이트를 해킹으로 폭파시킨 강선호에게 앙금을 갖고 있던 유동만은 그에게 '넌 안 돼 인마!'라고 탈락을 선언하기도. 어제 방송에서 두 남자의 양보 없는 신경전이 계속됐다. 유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광명시 노인일자리 전담기관 ‘광명시니어클럽’ 개관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광명시는 철산종합사회복지관(광명시 연서일로4-3) 4층에 새로 조성한 노인일자리 전담기관 ‘광명시니어클럽’ 개관식을 9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승원 광명시장, 노인일자리참여자 등 30여명이 참석했으며 현판식, 기관 라운딩을 진행하고 노인일자리사업에 대한 추진계획과 포부를 설명했다. 광명시니어클럽은 사회복지법인 계영복지재단에서 위탁 운영하며 올해는 학교급식 도우미와 공공시설(작은 도서관 등) 지원 두 가지 사업으로 총 145명 어르신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2022년에는 ‘동행편의점’사업, 공동작업장(밑반찬, 장만들기 등)을 운영하여 어르신에게 적합한 소규모 매장 및 각종 전문 사업단으로 다양한 노인일자리를 창출하여 지원할 계획이다. 박승원 시장은 “어르신들이 활기찬 노후생활을 할 수 있도록 일자리를 마련해 드리는 것이 어르신들을 위한 최고의 복지라 생각한다”며 “행복한 노후와 생활안정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일자리 마련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명시는 관내 복지관 등 7개 수행기관에서 32개 사업을 통해 2,000여명의 어르신들에게 일자리를 지원하고 있으며, 공공일자리에 참여하지 못하는 노인일자리 사각지대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