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스캔들 하나 없던 '동방신기' 최강창민, 일반인과의 첫 열애로 깜짝 웨딩 발표

URL복사

직접 쓴 손편지로 9월 5일 일반인과 결혼 소식 전해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한류붐을 이끈 1세대 아이돌그룹 '동방신기'의 최강창민이 깜짝 결혼 발표를 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그동안 별다른 스캔들 하나없이 데뷔 16년 만에 공개된 첫 열애이자 '모범생' 이미지였던 그가 결혼한다는 소식이 나가자 팬들의 뜨거운 응원과 지지가 쏟아졌다.

 

앞서 지난해 12월, 최강창민이 연하의 비연예인과 열애 중이라는 기사가 보도되며 많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최강창민과 비연예인인 예비 신부는 지인의 소개를 통해 처음 만나 서로 호감을 느껴 연인 사이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결국 결혼이라는 뜻 깊은 결실을 맺게 되어 훈훈함을 주고 있다.

 

12일 최강창민은 공식 팬클럽 커뮤니티 ‘Lysn’에 직접 쓴 손편지를 올리며 결혼에 대한 사실을 팬들에게 직접 알렸다.

 

그는 자필 편지를 통해 “그동안 큰 애정으로 응원해 주신 팬 여러분께 저의 갑작스런 이야기로 놀라게 하고 혹여 서운해하실 분들도 계실 거라 생각돼 한편으로 미안하고 무거운 마음이 든다. 그래도 저의 인륜지대사를 직접 전해 드리는 것이 도리라고 생각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현재 저는 교제 중인 여성 분이 있다. 그분과 믿음과 신뢰를 주고받으며 좋은 관계로 지내 왔고 자연스레 이 사람과 앞으로 인생을 함께하고 싶다는 결심을 하게 돼, 더위가 끝날 무렵인 9월에 식을 올리기로 했다”고 전했다.

 

 

 

 

그는 또 파트너 멤버인 유노윤호에게도 "저의 결정을 응원해주고 함께 기뻐해 주던 윤호 형에게 감사하다"며 인사를 전했다.

 

이에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최강창민이 오는 9월 5일 교제 중인 여자친구와 결혼을 하게 되었다"며, "신부가 비연예인인 만큼 결혼식은 비공개로 치를 계획이며, 세부 사항은 모두 비공개로 진행되오니, 양해 부탁드린다"고 설명했다.

 

한편 최강창민은 지난 2003년 '동방신기'로 데뷔하여 ‘허그’(HUG) ‘주문(MIROTIC)’ 등 다수의 히트곡을 내 일본 등 아시아에서 한류붐을 일으켰다. 지난 4월에는 첫 번째 솔로 미니 앨범 ‘Chocolate’을 발매하며 음악적 스펙트럼을 키워나가고 있다.
 


관련기사

19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화성시, '찾아가는 백신접종' 서비스 개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는 3일 백신접종차량을 배치하고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의사1명, 접종간호사1명, 모니터링 간호사 1명, 행정인력 2명, 이송요원1명 등 6명으로 구성된 보건소 방문접종 3개 팀과 촉탁의사1명, 촉탁의료기관 간호사2명, 행정인력1~2명으로 구성된 촉탁의 방문접종지원 팀을 구성하고 방문접종을 실시한다. 또한 화성시는 이를 위해 지난달 26일부터 12인승 승합공용차량 3대에 예방접종 홍보문구를 랩핑하고 ‘찾아가는 백신접종차량’의 배차를 완료했다. 화성시는 백신접종 시 일어날 수 있는 이상반응이나 응급상황에 신속히 대처하기 위해 접종이 이뤄지는 요양병원이나 요양시설에 보건소 구급차 및 119구급대, 백신접종차량 등을 배치해 신속한 이송과 응급처치가 이뤄질 수 있도록 119안전센터와 응급 이송병원과의 협력체계도 구축했다. 화성시는 3월 2일부터 23일까지 서남부권 9개소 210명, 동부 동탄권 2개소 90명, 촉탁의방문접종 23개소 570명에 대한 예방접종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집단위험시설이 높은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에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