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동방신기' 최강창민, 일반인과의 첫 열애로 깜짝 웨딩 발표

직접 쓴 손편지로 9월 5일 일반인과 결혼 소식 전해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한류붐을 이끈 1세대 아이돌그룹 '동방신기'의 최강창민이 깜짝 결혼 발표를 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그동안 별다른 스캔들 하나없이 데뷔 16년 만에 공개된 첫 열애이자 '모범생' 이미지였던 그가 결혼한다는 소식이 나가자 팬들의 뜨거운 응원과 지지가 쏟아졌다.

 

앞서 지난해 12월, 최강창민이 연하의 비연예인과 열애 중이라는 기사가 보도되며 많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최강창민과 비연예인인 예비 신부는 지인의 소개를 통해 처음 만나 서로 호감을 느껴 연인 사이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결국 결혼이라는 뜻 깊은 결실을 맺게 되어 훈훈함을 주고 있다.

 

12일 최강창민은 공식 팬클럽 커뮤니티 ‘Lysn’에 직접 쓴 손편지를 올리며 결혼에 대한 사실을 팬들에게 직접 알렸다.

 

그는 자필 편지를 통해 “그동안 큰 애정으로 응원해 주신 팬 여러분께 저의 갑작스런 이야기로 놀라게 하고 혹여 서운해하실 분들도 계실 거라 생각돼 한편으로 미안하고 무거운 마음이 든다. 그래도 저의 인륜지대사를 직접 전해 드리는 것이 도리라고 생각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현재 저는 교제 중인 여성 분이 있다. 그분과 믿음과 신뢰를 주고받으며 좋은 관계로 지내 왔고 자연스레 이 사람과 앞으로 인생을 함께하고 싶다는 결심을 하게 돼, 더위가 끝날 무렵인 9월에 식을 올리기로 했다”고 전했다.

 

 

 

 

그는 또 파트너 멤버인 유노윤호에게도 "저의 결정을 응원해주고 함께 기뻐해 주던 윤호 형에게 감사하다"며 인사를 전했다.

 

이에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최강창민이 오는 9월 5일 교제 중인 여자친구와 결혼을 하게 되었다"며, "신부가 비연예인인 만큼 결혼식은 비공개로 치를 계획이며, 세부 사항은 모두 비공개로 진행되오니, 양해 부탁드린다"고 설명했다.

 

한편 최강창민은 지난 2003년 '동방신기'로 데뷔하여 ‘허그’(HUG) ‘주문(MIROTIC)’ 등 다수의 히트곡을 내 일본 등 아시아에서 한류붐을 일으켰다. 지난 4월에는 첫 번째 솔로 미니 앨범 ‘Chocolate’을 발매하며 음악적 스펙트럼을 키워나가고 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은수미 성남시장, 대법원 파기 환송으로 '기사회생'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시장직을 잃을 위기에 몰렸던 은수미 성남시장이 9일 대법원의 원심의 형량이 잘못됐다는 파기 환송으로 기사회생했다. 대법원 2부(주심 안철상 대법관)는 이날 "양형에 관해 검사의 적법한 항소이유 주장이 없었음에도 원심이 1심보다 무거운 형을 선고한 것은 위법"이라며,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은 시장의 상고심에서 벌금 3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수원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은수미 시장은 2016년 6월부터 2017년 5월까지 성남지역 조직폭력배 출신인 이 모 씨가 대표로 있는 코마트레이드측으로부터 95차례에 걸쳐 차량 편의를 불법으로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1심은 은 시장에게 벌금 90만원을 선고했지만 2심은 벌금을 300만원으로 높였다. 선출직 공무원은 정치자금법 위반죄로 벌금 100만원 이상의 형이 확정될 경우 당선이 무효가 되므로, 이번 대법원 선고에 은시장의 시장직이 달린 셈이었다. 이에 은수미 경기 성남시장은 대법원판결 직후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며 "재판부에 감사하다. 코로나19로 어려운 시민들께 위로와 응원을 드리는 것에만 집중해야 할 이때, 염려를 끼친 것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코로나19 감염예방·방역수칙 위반, "‘안전신문고’로 신고하세요"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가 방역수칙 위반이 많은 시설이나 자가 격리 무단이탈자 등 코로나19방역에 위험이 되는 요소를 누구나 신고할 수 있도록 행정안전부와 연계해 오는 15일부터 ‘안전신문고’에 코로나19 신고코너를 신설한다. 안전신문고는 행안부가 운영하는 안전 신고 시스템으로 국민들이 생활 속에서 느끼는 안전위험요인을 사진으로 찍어 어플리케이션이나 포털을 통해 신고할 수 있다. 접수된 안전신고는 도 및 시·군 담당부서의 사실 확인을 거쳐 조치된다. 코로나19 신고 대상은 ▲방역수칙 위반 및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 위반이 많은 시설 ▲고위험시설 행정조치 미 준수 시설 ▲자가격리 무단이탈자 ▲코로나19 사각지대로 중점관리가 필요한 분야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제도 개선 등이다. 14일까지는 기존과 동일하게 앱과 포털 모두 일반신고란에 신고 가능하며, 15일부터 안전신문고 앱은 코로나19 신고탭을 별도로 신설해 운영하고, 포털은 일반신고와 코로나19 신고를 구분하기 위해 별도 체크란이 마련된다. 안전신고는 안전신문고 앱(안드로이드, IOS)과 안전신문고 포털(http://www.safetyreport.go.kr)에서 할 수 있고, 처리결과 답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