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5 (금)

  • 맑음동두천 7.1℃
  • 구름많음강릉 13.9℃
  • 맑음서울 7.4℃
  • 구름많음대전 8.4℃
  • 구름많음대구 11.2℃
  • 흐림울산 13.1℃
  • 구름많음광주 7.8℃
  • 흐림부산 12.6℃
  • 구름조금고창 7.5℃
  • 흐림제주 12.9℃
  • 구름조금강화 7.7℃
  • 구름조금보은 1.7℃
  • 구름많음금산 3.4℃
  • 구름많음강진군 4.7℃
  • 흐림경주시 14.4℃
  • 흐림거제 12.2℃
기상청 제공

화성시ㆍ중국 형대시, 교류 10주년 기념 친선 바둑대회 개최

25일부터 29일까지 4박 5일 일정으로 중국 형대시 대표단 11명 화성시 방문
우호교류 10주년 맞아 친선 바둑대회 참가 및 관내 주요 시설 탐방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26일 화성종합경기타운 기자회견실에서 ‘화성-형대시 친선 바둑대회’가 열렸다.

화성시와 중국 형대시는 지난 2009년 우호도시 협약을 체결하고 10년간 양국을 오가며 교류를 이어와, 한·중 냉각기를 겪었을 때도 친선 바둑경기로 꾸준히 외교의 물꼬를 터왔다.

교류 10주년을 맞아 두 도시는 화성시에서 열린 이번 바둑대회 이후 형대시에서 리턴매치를 가질 예정이다.

이날 ‘화성-형대시 친선 바둑대회’에는 조쌍혁 형대시 바둑협회 주석을 비롯해 김부원 화성시바둑협회장 등 총 17명이 참가했다.

이들은 바둑을 통해 그간 쌓아온 친선관계를 확인하고 지속적인 교류를 약속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대회 종료 후에는 양 도시 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만찬이 열렸다.

형대시 대표단은 29일 귀국 전까지 동탄중앙이음터, 동탄역, 화성상공회의소, 마리나 전곡항 등 화성시 주요 시설들을 탐방할 예정이다.

 

 

중국 형대시는 하북성 남서부에 위치해 인구 718여만 명, 면적 12,486㎢로 베이징과 광저우를 잇는 징광 철도가 지나는 교통의 요충지이다.

지난 10년간 화성시와는 공무원 파견근무, 학생 홈스테이, 대학교류, 축제참가, 친선 바둑대회 등으로 우호관계를 다져왔다.

이날 바둑대회를 통해 양애국 중국 형대시 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회 부주임은 “10주년 친선바둑교류전을 계기로 양 도시가 더욱 활발히 교류하기를 기원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박덕순 화성시 부시장은 “어려운 시기에도 이어온 한·중관계가 앞으로 평화와 번영의 시대에 더욱 빛을 발할 것”이라며, “행정과 문화를 넘어 더 많은 분야에서 교류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2019년 오산백년시민대학 특성화캠퍼스 다채로운 교육과정 시작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배우고 함께 성장하는 평생학습도시 오산시는 시민이 중심인 오산백년시민대학의 이념을 실천하고, 상호 간 소통 촉진을 통해 지역의 문제를 함께 풀어나가기 위해 특성화캠퍼스로 새로운 시도를 하고 있다. 오산백년큐브란 “배움-나눔-공유”로 연계되는 지속가능한 평생학습도시 오산의 지역 거점 학습공간으로 동별 다양한 교육수요를 시 전체적으로 반영해 6개 분야 지역 특성화 교육과정이 운영되는 전문 캠퍼스를 의미한다. 특성화캠퍼스 교육과정은 지난 ‘2018년 오산시 소통리더 양성과정’에 참여한 오산시민 38명이 문화예술, 공동체, 환경, 생활설계, 외국어, 인문사회분야 등 총 6개 분야, 10개 교육과정이다. 평생학습의 주체인 시민이 직접 시민에게 필요한 평생교육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운영하고, 수강하고, 평가하는 오산시만의 평생교육 프로그램이다. 지난 3월 6일 ‘2019년 오산백년시민대학 특성화캠퍼스 오픈특강 : 선물 같은 오늘’을 시작으로 30일까지 6개 분야 10개 교육과정의 개강을 완료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나의 작은 변화가 우리 마을을 변화시키고, 세상을 변화시킨다.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모두를 위한 평생학습’ 지속가

안양시, 청년창업펀드 300억 조성 청신호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안양시의 청년창업펀드 조성에 가속도가 붙는다. 4일 시에 따르면 청년창업펀드 3백업 조성사업이 행정안전부의‘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에 통과했다고 밝혔다. 청년창업펀드 3백억 조성은 민선7기 최대호 안양시장의 공약으로 이번 중앙투자심사는 전국에선 처음이고, 지방자치단체에서 결성하는 창업펀드 규모로는 최고액이다. 지방재정투자심사는 지방예산의 계획적·효율적 운영과 각종 투자 사업에 무분별한 중복투자 방지를 위해 지난 1992년 도입된 제도로 사업의 필요성과 타당성 등 예산편성 전 과정을 검토한다. 3백억원 규모의 청년창업펀드는 국비 180억 원, 시비 45억 원, 기타 투자자금 75억원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이 중 국비 180억원은 중소벤처기업부의 “모태펀드 출자사업”에 선정된 투자조합에 출자해 조달하고, 일부는 시가 3년간 연차적으로 15억 원씩 출자하기로 했다. 시는 이번 4월 제1회 추경에 15억 원을 확보해 5월 중 투자조합을 제안공모로 선정하고 7월까지 청년창업펀드 3백억원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펀드는 총 8년간 운영되며, 회수된 자금은 다시 재투자된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성장 가능성이 무궁한 청년이 든든한 자금지원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