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죽전고등학교, 유네스코 주간 맞아 위(We)-네스코(nesco) 동아리 축제 열어

유네스코 이념을 주제로 한 프로그램 운영으로 세계시민교육 활성화 기대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용인 죽전고등학교는 5월 25일 유네스코 주간을 맞아 위(We)-네스코(nesco) 동아리 축제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죽전고등학교의 유네스코 동아리 유앤아이를 비롯한 12개 동아리에서 세계시민성과 평화, 지속가능발전, 문화 다양성 등 유네스코 이념을 주제로 동아리의 특성에 맞는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하고 전교생이 함께 참여하는 학생주도형 축제로 진행하여 그 의의를 더했다.


축제 프로그램은 세계시민성과 평화, 비폭력을 주제로 ▲유네스코 이념을 담은 노래로 공연을 펼친 ‘유네스코를 노래하다!’, ▲전쟁으로 인해 고통받는 우크라이나를 향한 포스트잇 응원 메시지 보내기, ▲저개발국가의 교육 지원을 위한 Dream 드림 캠페인-희망나눔가게 및 드림 저금통 프로그램, ▲GMO 식품에 대한 찬반 의견을 묻는 ‘GMO 찬성!반대!’ 등 7개 프로그램을 진행했고, 지속가능발전 주제로 ▲양성평등 팝업북 만들기, ▲지속가능발전 도서 북큐레이션, ▲유네스코 배지 만들기, ▲지속가능한 퀴즈대회, ▲SDGs 완전정복! 등 9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올해로 유네스코 학교 협약 5주년을 맞이한 죽전고등학교는 2018년부터 유네스코 주간을 운영하여 세계시민교육을 실시해 왔으며 올해는 5월 23일부터 5월 27일까지 5일간 유네스코 주간을 운영하여 동아리 축제 이외에도 평화 열전 쓰기 공모전, 급식 속 세계여행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유네스코 이념 중 문화다양성과 문화유산 존중을 주제로 5월 23일에 진행한 ‘급식 속 세계여행’에서는 인도 음식으로 구성한 급식을 통해 학생들에게 인도 미식여행을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여 큰 호응을 받기도 하였다.


죽전고등학교 한관흠 교장은 "이번 행사는 유네스코 이념의 구현을 목표로 학생들이 직접 기획하고 준비한 학생 주도형 프로그램이기에 교육적 의의가 더욱 크다.”며 "죽전고등학교 학생들이 축제를 통해 유네스코의 정신을 직접 체험하고 지속가능발전목표를 공유함으로써 세계시민교육이 활성화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