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1 (일)

  • 구름많음동두천 17.0℃
  • 구름조금강릉 14.8℃
  • 구름많음서울 16.5℃
  • 구름많음대전 19.4℃
  • 흐림대구 18.8℃
  • 흐림울산 16.9℃
  • 흐림광주 19.4℃
  • 흐림부산 17.7℃
  • 흐림고창 15.9℃
  • 흐림제주 18.3℃
  • 구름많음강화 12.0℃
  • 구름많음보은 18.5℃
  • 구름많음금산 18.8℃
  • 흐림강진군 19.9℃
  • 흐림경주시 17.0℃
  • 흐림거제 20.3℃
기상청 제공

화성시, 화성방조제에서 민·군·관 합동 해양환경정화 펼쳐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 우정읍 매향리 화성방조제에서는 깨끗한 화성의 날 연계 '연안정화행사(ICC, International Coastal Cleanup)'가 지난 19일 오후 대대적으로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화성시, 경기도, 육군제51보병사단 승리대대, 해양환경공단, 한국어촌어항공단, 우정읍행정복지센터, 어촌계 및 마을주민, 자원봉사센터 등 8개 기관 및 단체, 시민 등 150여 명이 참여하여 해안가 폐스티로폼 및 각종 해양쓰레기 20톤을 수거하고 깨끗한 해양환경 만들기 캠페인을 벌였다.

 

 

국제 연안정화의날은 국제적인 해양환경보전 실천행사로 전 세계 100여 국에서 매년 9월 셋째주 토요일 전후로 실시되고 있다.

 

화성시는 서해안 환경보호를 위해 지난해부터 매월 셋째주 금요일을 연안정화의 날로 지정하고 있으며, 올해 연안정화행사는 1월부터 총 3회 개최돼 200명 참여하여 궁평항과 제부도 등 해양쓰레기 7톤을 수거했다.

 

이재봉 해양수산과장은 “어민들은 삶의 터전을 잃지 않고, 후손들에게는 깨끗한 바다를 물려줄 수 있도록 앞으로도 유관기관과 손잡고 해양환경보호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기자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