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2 (화)

  • 구름많음동두천 13.2℃
  • 구름많음강릉 17.6℃
  • 구름많음서울 13.8℃
  • 흐림대전 14.2℃
  • 구름조금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7.3℃
  • 구름많음광주 16.4℃
  • 구름많음부산 17.3℃
  • 구름많음고창 15.8℃
  • 흐림제주 16.4℃
  • 흐림강화 13.0℃
  • 흐림보은 14.5℃
  • 흐림금산 13.8℃
  • 구름많음강진군 17.6℃
  • 구름많음경주시 16.9℃
  • 구름많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검색어 NOW

8호 태풍 프란시스코 예상경로 한반도로 직행할듯.. '6일 남해안 상륙, 7일 중부 영향권'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가 한반도를 향해 거침없이 북상 중이다.

 

5일 기상청에 따르면 현재 한반도로 북상하고 있는 태풍 프란치스코는 6일 남해안에 상륙한 이후 7일 중부지방을 지나 동해로 빠져나갈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6일부터 7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강원도·충북·경상도 50~150mm(많은 곳 경남 해안·강원 영동 200mm 이상) △(서해안 제외)서울·경기도·충남·전라도 10~60mm △중부 서해안·전라 서해안·제주도 5~40mm 등이다. 

프란시스코는 지난 4일 오후 3시 일본 가고시마 동남동쪽 약 1120km 부근 해상을 거쳐 5일 오후 3시 가고시마 동남동쪽 약 380km 부근을 지나 6일 오후 3시 한국 통영의 남남동쪽 약 170㎞ 부근 해상으로 북상할 전망이다. 

프란시스코는 이후 내일(7일) 오후 3시 충주 북북서쪽 약 70㎞부근 육상을 지난 뒤 밤에 동해로 빠져나갈 것으로 보다.

 

중부지방을 지날 때에도 프란시스코의 중심기압은 996hpa, 최대풍속 시속 72㎞, 강풍반경 180㎞로 강도가 약한 소형 태풍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프란시스코는 소형 태풍을 유지하나 일본과 남해안의 지면 마찰과 부근 낮은 바다 온도로 강도가 다소 약해질 가능성이 있다"며 "우리나라 부근의 북태평양고기압의 강도와 수축이 유동적이어서 제주도나 남해안 접근부터 태풍 강도와 진로 변화가 클 수 있다"라고 예상했다. 

한편 미국에서 제출한 이름인 '프란시스코'는 통상 남자 이름으로 많이 쓰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