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7 (토)

  • 구름많음동두천 27.8℃
  • 구름많음강릉 29.0℃
  • 흐림서울 28.8℃
  • 흐림대전 29.3℃
  • 흐림대구 29.3℃
  • 구름많음울산 30.6℃
  • 광주 26.4℃
  • 박무부산 26.4℃
  • 흐림고창 26.5℃
  • 흐림제주 29.6℃
  • 구름많음강화 28.7℃
  • 구름많음보은 30.6℃
  • 흐림금산 28.8℃
  • 흐림강진군 26.8℃
  • 흐림경주시 31.0℃
  • 흐림거제 26.8℃
기상청 제공

검색어 NOW

호날두, 벤치에서 경기만 관람,,, "뭐하러 한국 왔니" 빗 속 찾은 팬들 야유 가득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12년 만에 한국을 찾은 세계적인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4)가 빗 속을 뚫고 달려간 한국 축구 팬들의 기대를 저버린 채 실망만 안겨주고 떠났다. 
  
이날 호날두는 경기에 출전하지도 않았을 뿐더러, 예정된 팬 사인회도 '노쇼'로 무산시켰기 때문이다.  

 

26일 오후 호날두의 출전 없이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팀 K리그와 유벤투스의 친선경기는 3-3 무승부로 끝났다.     

 

많은 축구 팬들이 호날두의 활약을 보러 많은 이날 경기를 보러 왔지만, 그는 경기 내내 벤치에만 앉아 시합을 관망한 후 경기장을 빠져나갔다. 

당초 주최 측은 '호날두가 최소 45분을 뛰어야 하는 규정이 있다'고 밝혔기에 최고 40만 원짜리 프리미엄존을 포함한 입장권이 매진됐고, 팬들은 빗길을 달려와 후반전만이라도 출전해주길 기대하고 있었다. 

 

그러나 후반전 시간이 끝나가는데도 호날두는 나오지 않고 벤치에 앉은 호날두의 모습만 전광판에 비치자 경기장 곳곳에서는  '우~' 하는 야유가 터져 나왔다.

 

호날두를 보기 위해 유벤투스 유니폼을 입고 온 팬들은 일부러 호날두의 라이벌 '메시(바르셀로나)'를 외치며 강한 불만을 드러냈다.  기대감이 실망감으로 바뀐 것이다.

 

결국 호날두는 경기에 출전하지 않았다.

 

정확한 이유는 알려지지 않았지만, 호날두는 경기 전 컨디션 문제로 이날 오후 4시께 진행된 팬 사인회 일정에도 불참해 그를 보기 위해 경기장을 찾은 6만여 팬들에게 큰 실망감을 안겼다. 

 

어느 팬은 "현역 호날두가 또 언제 한국을 찾겠는가. 그래서 연차를 내고 왔다"라고 울먹였고, 또 다른 팬들은 "세계적인 스타이자 공인인데, 아무리 컨디션 난조라도 이건 한국 팬을 무시하는 무례한 태도고, 그의 인성이 의심스럽다"라고 분노했다.
  
한편 호날두의 방한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 시절인 2007년 FC서울과의 친선 경기 이후 12년 만으로, 호날두의 출전 소식이 전해지자 최고 40만 원의 프리미엄존을 포함한 입장권 6만 5000장이 2시간여 만에 모조리 매진됐다. 

 

이날 호날두를 보기 위해 비싼 티켓을 어렵게 구매한 관중들은 늦은 시간 열린 경기때문에 식사도 제대로 못해 시설 내 뷔페 식당을 찾았지만, 시설마저 부실해 접시를 들고 찬 바닥에서 식사를 했다고 불만을 토로했다.

 

 



수원시국제교류센터, 러시아 국제수공예축제 참가단체 모집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재)수원시국제교류센터(센터장 김병익)는 자매도시인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시에서 개최되는‘제7회 국제수공예축제 『장인의 비밀』’에 참여할 수원시 수공예 단체를 8월 9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모집대상은 수원시 소재 수공예단체(최대 2인으로 구성)이며, “2016 수원 국제자매도시 수공예 축제”참가단체에 가산점을 부여한다. 참가 단체로 선발되면 왕복항공료 반액 및 현지 체제비와 함께 체험프로그램 재료비 일부가 지원된다. 참여 단체 선발기준은 영어 또는 러시아어 가능 여부, 전통성(우리 고유문화 상징성), 국제교류 관심도, 체험 활동 제공 여부, 행사 참가 경험 등이며, 선발된 수공예 단체는 러시아 니즈니시 ‘제7회 국제수공예축제(9월 7일~8일)’에 참가하여 자매도시 시민들을 대상으로 작품 판매, 전시 및 체험활동을 진행한다. 또한, 우리 전통 공예의 우수성을 해외 도시에 홍보하고 해외 공예단체들과의 교류활동 등 기회를 갖게 된다. 2017년에 개최된 「제5회 니즈니 국제수공예축제」 당시 ‘한국부인회수원시회(대표 최수아)’가 참가해 닥종이 인형 전시를 선보이고,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 시민 100여 명에게 체험프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