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3 (월)

  • 맑음동두천 21.0℃
  • 맑음강릉 26.9℃
  • 맑음서울 22.2℃
  • 맑음대전 21.3℃
  • 연무대구 24.3℃
  • 맑음울산 24.0℃
  • 맑음광주 21.3℃
  • 맑음부산 23.7℃
  • 맑음고창 21.1℃
  • 구름많음제주 22.2℃
  • 구름조금강화 21.3℃
  • 맑음보은 19.7℃
  • 맑음금산 20.4℃
  • 구름조금강진군 21.1℃
  • 맑음경주시 25.3℃
  • 구름조금거제 23.6℃
기상청 제공

검색어 NOW

이정은6, 미국 진출 후 첫승... US여자오픈 거머줘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이정은(23)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데뷔 첫 우승을 메이저대회인 US여자오픈에서 달성했다.

단독 6위로 4라운드를 출발한 이정은은 최종합계 6언더파 278타를 기록하며 공동 2위 유소연(29), 에인절 인(미국), 렉시 톰프슨(미국)을 2타 차로 따돌리고 짜릿한 역전 우승을 거뒀다. 

 

이정은은 2일(현지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찰스턴의 컨트리클럽 오브 찰스턴(파71·6천535야드)에서 열린 제74회 US여자오픈(총상금 550만 달러) 최종 4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3개를 묶어 1언더파 70타를 쳤다.

지난해 퀄리파잉스쿨을 1위로 통과하고 올해 LPGA 투어에 데뷔한 이정은이 9번째 출전한 경기에서 거둔 첫 우승이다. 

데뷔 첫 우승을 메이저대회에서 달성해 더욱 뜻깊다. 이로써 이정은은 우승상금 100만 달러(약 11억 9천만원) 잭팟도 터트렸다. 

US여자오픈은 올해부터 우승상금을 역대 최다인 100만 달러로 인상했고, 이정은이 이 상금의 첫 주인이 됐다. 이정은은 우승 트로피, 금메달과 함께 US여자오픈 10년간 출전권도 획득했다.

이정은의 출발은 좋지 않았다. 1번 홀(파4)에서 보기를 적어냈다. 그러나 흔들리지 않고 2번 홀(파4)에서 곧바로 버디로 만회했다.

이후 파 세이브 행진으로 숨을 고르던 이정은은 후반에 본격적으로 버디 사냥에 나섰다.

10번 홀(파4)에는 세컨드 샷이 그린 뒤 러프로 굴러 내려가 위기를 맞았다.

 

이정은은 침착하게 세 번째 샷으로 핀을 바로 공략했다. 공이 컵에 들어갔다가 튕겨 나오면서 버디를 놓쳤지만, 파로 잘 막았다.

이정은은 이번 코스에서 가장 까다로운 11번 홀(파3)에서 버디를 잡으며 상승세를 탔다.

11번 홀은 언덕처럼 생긴 그린 양옆에 벙커가 도사리고 있어 많은 선수가 타수를 잃는 홀이다. 

이정은은 11번 홀 티샷을 핀 약 2.3m에 붙이며 손쉽게 버디를 잡고 선두로 올라섰다. 

12번 홀(파4)에서는 1.5m 버디 퍼트에 성공해 연속으로 타수를 줄였다.

이정은은 15번 홀(파5)에서 추가 버디를 잡아 기세를 이어갔다. 

하지만 16번 홀(파4)에서 보기로 주춤했다.

18번 홀(파4)도 보기로 마무리했다. 티샷을 러프에 빠트린 이정은은 약 3.35m 파 퍼트를 놓치며 보기를 기록했다.

선두로 경기를 마친 이정은은 1타 차로 마지막까지 추격하던 셸린 부티에(프랑스)의 마지막 18번 홀 결과를 기다렸다. 

부티에는 18번 홀에서 더블보기로 무너져 공동 5위로 밀려났다.

퍼팅 연습을 하며 차분히 기다리던 이정은의 우승이 확정됐다. 이정은은 선두에 2타 뒤진 단독 6위로 최종 라운드를 시작했지만, 빛나는 집중력을 발휘해 짜릿한 역전 우승에 성공했다.

이정은은 10번째(9명째) 한국인 US여자오픈 우승자다.


한편 자신의 올 시즌 최고 성적을 거둔 유소연은 이날 1타를 줄이고 최종 4언더파 280타로 공동 2위를 차지하여 우승한 이정은에게 샴페인을 뿌려주며 축하했다.

4라운드에서 1오버파를 친 박성현은 최종 1언더파 283타로 이민지와 함께 공동 12위에 올랐다.

 

 




경기북부 ‘기부물류 거점’ 양주에 문 열어‥연 1억 물류비용 절감 기대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경기북부 지역 기부식품의 효율적 관리를 위한 ‘경기광역기부식품등지원센터(舊 경기푸드뱅크) 경기북부 물류창고’가 지난 31일 양주 봉양동에 문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경기광역기부식품등지원센터’는 전국 지원센터와 협력해 식품관련 업체 또는 개인으로부터 여유 식품을 기탁 받아 저소득·취약계층 도민들에게 전달하는 민간사회안전망 역할을 수행하는 기관이다. 이번 ‘경기북부물류창고’는 많은 인구와 넓은 면적을 보유한 경기도 특성상 운영 효율화 차원에서 북부지역에도 기부식품 물류창고 시설이 설치돼야 한다는 목소리를 반영해 설립된 시설이다. 그간 도내에는 경기남부 화성에 경기도사회복지협의회가 운영 중인 ‘경기광역기부식품등지원센터 물류창고’가 한곳이 있었지만, 날로 증가하는 기부물품 제공에 대해 이곳에서만 대응하기에는 부족한 것이 사실이었다. 실제 경기북부 기부식품 접수 규모는 2015년 약 82억 원에서 2016년 90억 원, 2017년에는 93억 원, 지난해에는 103억 원으로 지속 증가 추세에 있는 상황이다. 이에 도는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경기광역기부식품등지원센터와 지속적으로 협의를 실시하고, 약 1억5천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