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9 (월)

  • 흐림동두천 26.1℃
  • 흐림강릉 29.8℃
  • 흐림서울 26.9℃
  • 구름조금대전 29.0℃
  • 흐림대구 29.5℃
  • 흐림울산 29.7℃
  • 구름많음광주 28.7℃
  • 박무부산 27.2℃
  • 흐림고창 28.4℃
  • 구름조금제주 29.3℃
  • 흐림강화 26.9℃
  • 구름조금보은 28.9℃
  • 구름많음금산 29.1℃
  • 구름많음강진군 29.1℃
  • 구름많음경주시 29.7℃
  • 구름많음거제 28.4℃
기상청 제공

검색어 NOW

'별장 성매매' 의혹의 김학의, 억대 뇌물수수 혐의로 첫 구속영장.. 여전히 '모르쇠'

 

 

【뉴스라이트 = 김정민 기자】 김학의(63) 전 차관 사건 검찰 수사단은 13일 오후 김 전 차관에 대해 억대 뇌물수수 혐의로 첫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이날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수사권고 관련 수사단(단장 여환섭 검사장)은 김 전 차관에 대해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 혐의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수사단이 지난달 1일 출범해 본격적으로 수사에 착수한 지 42일 만이다.

 

검찰은 지난 9일 김 전 차관을 처음 조사하면서 대질을 위해 건설업자 윤중천 씨를 대기시켰지만 김 전 차관이 거부해 성사되지 못했다.

 

수사과정에서 김학의 전 차관은 금품과 향응을 제공받은 혐의를 일괄 부인하고 사기 전과 등을 들어 윤 씨 진술을 믿기 어렵지 않느냐는 취지로 항변하며, 문제의 ‘별장 성접대 동영상’에 등장하는 남성은 자신이 아니라고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그러나 여섯 차례 조사에서 윤 씨가 내놓은 진술과 김 전 차관을 비롯한 관련자들의 과거 동선분석, 계좌추적 결과 등을 토대로 김 전 차관에게 1억 원 이상 뇌물을 수수한 혐의가 있다고 판단하고 구속영장을 청구하기로 한 것.


수사단은 김 전 차관이 건설업자 윤중천 씨로부터 2007~20010년 사이 명절 떡값 명목으로 500만 원과 시가 1000만 원 상당의 서양화 1점 등을 제공했다는 진술과 2009~2010년 다른 사업가 최모씨로부터 수천만원 상당의 금품을 직·간접적으로 받은 단서를 확보했다.

또한 검찰은 김 전 차관이 윤씨로부터 받은 뇌물 총액이 1억 원이 넘는다고 보고 있다. 이 경우 뇌물수수죄의 공소시효가 15년이 돼 형사처벌이 가능하게 된다. 2009년 5월 이후 금품수수액이 3000만 원을 넘었을 경우에도 공소시효 10년을 지나지 않았기 때문에 처벌이 가능하다고 보고 있다.

검찰은 이 사건의 핵심 의혹이었던 ‘별장 성접대’와 관련해 성폭력 등 성범죄 혐의는 아직 밝혀내지 못하고 있다. 그러나 윤 씨가 김 전 차관에게 향응을 제공한 것으로 보고 수사를 계속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수원시국제교류센터, 러시아 국제수공예축제 참가단체 모집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재)수원시국제교류센터(센터장 김병익)는 자매도시인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시에서 개최되는‘제7회 국제수공예축제 『장인의 비밀』’에 참여할 수원시 수공예 단체를 8월 9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모집대상은 수원시 소재 수공예단체(최대 2인으로 구성)이며, “2016 수원 국제자매도시 수공예 축제”참가단체에 가산점을 부여한다. 참가 단체로 선발되면 왕복항공료 반액 및 현지 체제비와 함께 체험프로그램 재료비 일부가 지원된다. 참여 단체 선발기준은 영어 또는 러시아어 가능 여부, 전통성(우리 고유문화 상징성), 국제교류 관심도, 체험 활동 제공 여부, 행사 참가 경험 등이며, 선발된 수공예 단체는 러시아 니즈니시 ‘제7회 국제수공예축제(9월 7일~8일)’에 참가하여 자매도시 시민들을 대상으로 작품 판매, 전시 및 체험활동을 진행한다. 또한, 우리 전통 공예의 우수성을 해외 도시에 홍보하고 해외 공예단체들과의 교류활동 등 기회를 갖게 된다. 2017년에 개최된 「제5회 니즈니 국제수공예축제」 당시 ‘한국부인회수원시회(대표 최수아)’가 참가해 닥종이 인형 전시를 선보이고,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 시민 100여 명에게 체험프로그

“지금까지 이런 지역화폐 없었다” -‘김포페이’ 지역화폐의 최고봉을 꿈꾼다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김포페이 하나면 모두 가능합니다.음식점, PC방,커피숍 심지어 버스도” 김포시가 도입한 경기지역화폐‘김포페이’가 화제다. 다른 지자체들에서 사용하는 지역화폐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기능이 확연히눈에 띄기 때문이다. 김포페이의 가장 큰 장점은 처음 카드 신청시 교통카드 기능을 신청하면 교통카드로도 활용할 수 있다는 점이다. 여기에 스마트폰의 삼성페이 어플에도 등록이 가능해 실물 카드 없이 스마트폰만으로도 지역화폐와 버스카드 활용이 가능하다.편의성까지 감안하면1석3조인 셈이다. 만약 카드 이용을 원치 않는다면,모바일(QR코드 결제)만으로도 사용 가능하다.이용자의 편의와 선택권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점에서 볼 때 시민편의를 최대한 끌어올렸다는 평가다. 어플리케이션 내에서 다른 지역을 선택할 경우 바로 타 지역화폐의 사용이 가능하고,향후 제로페이와의 연동 가능 등 확장성을 높인 것도 김포페이만의 특징이다. 가맹점들을 위한 정책도 주목된다. 일반 카드나 체크카드의 경우 결제 후 사업장으로 환전되기까지 최대3일이 걸리지만 김포페이는 결제 승인 즉시 실시간 환전이 가능하다. 이처럼 빠른 환전서비스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