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3 (월)

  • 흐림동두천 20.2℃
  • 흐림강릉 19.9℃
  • 연무서울 21.2℃
  • 흐림대전 27.1℃
  • 구름많음대구 26.3℃
  • 구름많음울산 20.7℃
  • 구름많음광주 26.5℃
  • 구름많음부산 19.2℃
  • 구름많음고창 21.7℃
  • 흐림제주 22.4℃
  • 흐림강화 17.5℃
  • 흐림보은 25.2℃
  • 구름많음금산 26.0℃
  • 구름많음강진군 22.7℃
  • 구름많음경주시 23.7℃
  • 구름많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시민과 함께 '미리 걷는 수원수목원'

수원수목원 조성 예정지 일월공원 일원에서 시민과 함께 걷기 투어 진행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수원시는 지난 11일 권선구 일월공원 일원에서 ‘수원수목원 함께 걷기 투어’를 열었다.

 

사전에 투어를 신청 한 20여 명의 시민은 김장훈 수목원 전문가의 설명을 들으며 일월공원 일원에 조성될 습지원, 버들정원, 장식정원 등 00km 구간을 약 두 시간에 걸쳐 구석구석 둘러봤다.

 

투어를 마친 뒤에는 일월공원 입구에 설치된 소통박스 부스 앞에서 수원수목원 조성에 대한 의견도 나눴다.

 

행사에 참여한 한 시민은 “도심 속에 수목원이 조성된다는 것이 그동안 잘 실감 나지 않았는데, 오늘 직접 예정지를 걸어보니 느낌이 색다르다”면서 “수원수목원이 누구나 찾고 싶어 하는 수원의 랜드마크로 조성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영인 수원시 공원녹지사업소장은 “다른 수목원과 차별화된 수원수목원만의 특화된 식물 관리·운영 체계를 마련할 예정”이라며 “수원에서 최초로 조성되는 수목원인만큼 시민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반영해 수목원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수원시 첫 수목원인 ‘수원수목원’은 천천동 일월공원 내에 축구장 14개 넓이인 10만 1천500㎡ 규모로 조성된다. 2020년 공사를 시작해 2022년 개방을 목표로 한다.

 

수원수목원에는 습지원·암석원·초지원·생태숲 등 생태정원, 버들정원·억새정원·수국원 등 다양한 식물을 볼 수 있는 정원이 들어선다. 전시온실·겨울정원·장식정원 등 교육·체험을 할 수 있는 정원과 시민참여정원도 조성할 예정이다.

 

수원시는 ‘참시민토론회’(3월 27일)와 전정일 신구대 식물원장의 ‘세계의 수목원, 수목원의 세계’ 특강(4월 25일)을 열고, 수원수목원 조성에 대한 시민 의견을 들었다. 다음 달 5일에는 수원시청 중회의실에서 이근향 서울식물원과장이 강연하는 ‘함께 만드는 수원, 수목원’ 특강을 연다.




경기도, 숙련 건설기능인 6천명 양성 등 공정·안전한 건설노동현장 만든다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민선 7기 경기도가 숙련 건설기능인 6천명 양성 등 지역특성에 맞는 건설산업 일자리 창출을 위한 TF를 발족하고, 노사정과 함께 안전하고 공정한 건설노동현장 조성에 나선다. 경기도는 13일 오후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비전실에서 이화순 행정2부지사 주재로 ‘새로운 경기 좋은 건설일자리’ TF팀 발족 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새로운 경기 좋은 건설일자리 종합계획’을 발표했다. 이날 회의에는 이화순 도 행정2부지사, 조광주 도의회 경제과학위원장, 송영만·권재형 도의원, 이한주 경기연구원장, 민주·한국노총, 건설·전문건설협회 및 기능장협회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종합계획은 “최근 낮은 고용안정성과 고령화, 숙련인력 부족 등의 누적으로 건설업 기반 붕괴가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건설노동자가 기능인으로 대접받고 안전한 일터에서 꾸준히 일할 수 있는 환경을 노사정과 함께 만들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하라”는 이재명 지사의 의지에 따라 마련됐다. 계획에는 ‘새로운 경기 좋은 건설일자리 환경 조성’이라는 비전아래 ①노사정 상생의 건설노동환경조성 ②숙련 건설노동자 양성 ③안전한 건설현장 생태계 조성 ④건설현장 고용복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