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6 (수)

  • 흐림동두천 27.1℃
  • 흐림강릉 26.1℃
  • 흐림서울 29.1℃
  • 대전 21.7℃
  • 대구 18.6℃
  • 울산 20.7℃
  • 흐림광주 21.3℃
  • 부산 21.1℃
  • 흐림고창 21.6℃
  • 흐림제주 23.7℃
  • 흐림강화 27.0℃
  • 흐림보은 20.4℃
  • 흐림금산 19.8℃
  • 흐림강진군 21.5℃
  • 흐림경주시 19.7℃
  • 흐림거제 20.7℃
기상청 제공

경기도, 5G 시대 맞아 특성화 고교 청소년 대상 VR/AR 교실 운영

VR/AR 콘텐츠 기획/개발 종합교육을 통한 특성화고교생의 진로 및 취업연계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이 본격적인 5G시대를 맞아 도내 4개 특성화고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청소년 VR/AR 교실’을 운영한다.

청소년 VR/AR 교실은 청소년에게 VR/AR 교육을 통해 다양하고 장기적인 진로 모색 기회를 제공하고 실무 교육을 통한 전문 인력 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도는 지난 5월 공개 모집을 통해 군포e비즈니스고등학교, 부천공업고등학교, 삼일공업고등학교, 성일정보고등학교 등 4개 시 4개 학교의 학생 20명씩 총 80여 명을 교육대상으로 선발했다. 이어 6월 17일 부천고등학교를 시작으로 각 학교 모두 약 6개월간의 교육과정에 들어갔다.

참여 학생들은 6월부터 오는 12월까지 약 7개월간 가상·증강현실의 기초 이론부터 현장학습 및 실습까지 120시간 이상 교육을 받는다.

청소년 VR/AR 교실은 ,콘텐츠 기획 ,VR/AR 기초 이론 ,프로그래밍을 통한 콘텐츠제작 ,관련 기업 탐방 및 멘토링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교육과정이 모두 끝나는 12월에는 교육받은 학생들의 ‘VRAR 콘텐츠 제작 발표회’가 열릴 예정이다. 이 자리에는 VRAR 전문가는 물론 도내 VRAR기업의 담당자들도 참여해 학생들이 개발한 콘텐츠에 대한 조언은 물론, 진학·취업 상담도 진행하게 된다.

경기도 관계자는 “청소년 VR/AR 교실은 진학과 취업 사이에서 고민하는 특성화고교생에게 길잡이 같은 프로그램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신기술 산업 분야 이론과 실무 교육을 통해 관련분야 취업과 창업 등 다양한 진로 기회가 열리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기자정보



화성행궁 상설 야간개장 시작, 7월 2일부터 3개월간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수원문화재단(대표이사 박래헌)은7월2일부터9월28일까지3개월간(기간 중 일요일,월요일 제외)화성행궁을 상설 야간개장하고,궁궐 야경을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상설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도심 속 궁궐 야경이 아름다운 화성행궁을 만나 볼 수 있는 이번 야간개장은 화성행궁 입장료만으로 누구나 관람 가능하며,수원시에서 제공하는 각종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다. 7월16일부터는 궁궐의 밤을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더해진다. 먼저 화성행궁 곳곳에 궁궐 인생 샷을 남길 수 있는‘빛의 포토존’이 설치되어 볼거리를 더한다. 또한 관람에 깊이를 더해 줄 문화관광해설사의 해설이 제공되며,행궁 곳곳에서 재현 배우들이 들려주는 조선시대 이야기도 만날 수 있다. 해설사와 함께2인용 자전거를 타고 수원 화성의 성곽 야경을 돌아볼 수 있는 자전거 택시도 야간 운영되어 화성행궁과 수원 화성의 밤을 잇는 투어 코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화성행궁 공간 개방뿐만 아니라,궁궐의 건축물 곳곳을 활용한 공연,전시,체험 등 다채로운 상설 콘텐츠와 특별 프로그램도 선보인다. 화성행궁 야간 상설 콘텐츠와 특별 프로그램은 공모를 통해 선정하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