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청년면접수당’으로 "면접비 받아가세요".. 최대 21만원 지역화폐 지급

URL복사

- 9/14부터 하반기 모집 근로기준시간 생략 등 조건 완화
- 2차 : 9월14일~10월16일, 3차 : 11월2일~11월30일, 4차 : 12월14일~12월31일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청년층의 적극적인 구직활동 지원을 위해 면접활동비를 지원하는 ‘청년면접수당’ 하반기 신청접수가 오는 14일부터 시작된다.

‘청년면접수당’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대표 청년정책 중 하나로 도내 거주 중인 만 18세 ~ 만 39세까지  취업 면접에 응시한 도내 청년들에게 최대 21만원을 지역화폐로 지원한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로 취업 활동에 어려움이 많은 청년들의 상황을 고려해 상반기 신청 조건이었던 근로 기준 시간을 없애고 채용공고문 제출 절차를 생략하는 등 더 완화된 지원 조건을 마련했다.

하반기 신청 모집은 1차 상반기에 이어 총 세 번 진행되며, 이번 2차 신청은 9월 14일~10월 16일까지, 3차 신청은 11월 2일~11월 30일까지, 4차 신청은 12월 14일~12월 31일의 기간 동안 접수한다.

신청은 경기도일자리재단 플랫폼 ‘잡아바’에서 온라인으로 하면 된다. 단, 타 지원금 중복수급자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면접확인서 및 서약서 중복수급 여부 등의 서류심사 과정을 거쳐 신청일 기준 60일 이내에 지역화폐로 지급한다. 

김경환 경기도 청년복지정책과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서 이번 면접수당이 청년들의 구직활동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며 “‘민간 기업들에게도 면접비 지급문화가 확산되는 출발점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