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유기동물 임시보호, 온라인 ‘구조·보호동물 임시보호 강의’ 듣고 참여하자

URL복사

경기도, 올해 6월부터 온라인으로 임시보호제에 대한 개략적인 설명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는 ‘유기동물 임시보호제’ 참여 방법과 임시보호 시 꼭 알아야할 사항들을 홍보하기 위해 6월부터 ‘경기도 무료 온라인 평생학습 플랫폼 지식’을 통해 ‘구조·보호동물 임시보호 강좌’를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유기동물 임시보호제’는 수원·용인·고양·양평 등 4개 시군 소재 직영 동물보호센터에서 구조·보호 중인 동물들을 일반 가정에서 일정기간 임시로 보호하고 입양까지 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경기도가 올해 2월부터 운영 중인 사업이다.

임시보호제에 참여하길 희망하는 가정은 동물보호센터의 ‘임시보호 강의’를 수료해야 하지만, 코로나19 방역 차원에서 현재 오프라인 교육을 진행하기 어려운 점을 감안해 비대면 방식의 이번 온라인 교육을 준비하게 됐다.

온라인 교육은 총 3가지 강좌로 구성돼 있으며 경기도 동물복지위원회 위원으로 활동 중인 조윤주 서정대 교수가 강사로 참여한다.

임시보호제에 대한 개략적인 설명, 제도 참여시 꼭 숙지해야할 사항, 강아지·고양이에 대한 사료 급여방법, 위생 및 질병관리, 응급대처 방법 등을 알기 쉽게 배워볼 수 있다.

온라인 교육을 다 들은 수강생은 수료증을 발급받을 수 있으며 직영 동물보호센터에 전화 문의 후 참여절차를 안내받아 수료증 사본, 임시보호 신청서 및 동의서를 제출하면 임시보호에 참여할 수 있다.

이번 교육은 PC 또는 모바일을 통해 지식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언제 어디서든지 참여할 수 있다.

임시보호제 참여 가정에게는 동물을 돌보는데 필요한 사료와 관련용품 등을 지원할 계획이고 임시보호 기간은 최대 2개월이며 희망 시 입양도 가능하다.

서경화 동물보호정책팀장은 “이번 온라인 교육은 올바른 유기동물 입양 문화 정착을 위해 마련된 것”이라며 “어리거나 치료가 필요한 동물들, 보호소에서 스트레스를 받는 동물들이 임시보호자와 함께 따뜻한 가정에서 다시 건강한 삶을 얻을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경기바다 홍보 캠페인’과 각종 이벤트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가 경기바다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홍보 슬로건과 사진을 SNS에 게시하는 ‘이젠, 경기바다 캠페인’을 오는 7일부터 30일까지 진행한다.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는 경기바다 여행주간(6월 14~20일)을 맞아 이번 캠페인을 마련했다. 참여 희망자는 ‘이젠, ○○○한 경기바다’ 등 본인 의견을 담아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에서 경기바다를 홍보하면 된다. 별도 형식 제한은 없으며, 도가 참여 여부를 확인할 수 있게 필수 해시태그(#경기바다 #경기바다여행주간 #이젠경기바다 #색다른경기바다)를 첨부해야 한다. 이번 캠페인은 경기도 홍보대사인 가수 노지훈이 안산 구봉도 낙조전망대에서 ‘이젠, 해와 달을 품은 경기바다’라는 문구가 적힌 팻말을 들고 찍은 사진을 SNS에 게시하는 것을 시작으로, 가수 이영지도 추후 캠페인에 참여할 예정이다. 도는 ‘이젠, 경기바다 캠페인’과 같은 기간 ‘색다른 경기바다’ 이벤트도 개최한다. 이는 경기바다 인접 5개시의 관광명소인 화성 전곡항, 안산 낙조전망대, 평택 서해대교·평택항, 시흥 오이도, 김포 함상공원 등을 배경으로 만든 도안을 간단히 색칠하고 사진을 찍어 의견과 함께 본인 SNS에 게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