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의왕시, 고령친화도시 조성위원회 회의 개최

URL복사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의왕시는 지난 24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민병범 부시장과 시의원, 학계 및 유관기관 전문가, 시민 등 15명으로 구성된 ‘고령친화도시 조성위원회’첫 회의를 개최했다.


의왕시 고령친화도시 조성위원회는 지난해 3월 제정된 '의왕시 고령친화도시 조성에 관한 조례'에 따라 구성됐으며, 의왕시 고령친화도시 조성과 관련된 사업과 정책에 대해 향후 2년 동안 자문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이날 회의에서는 72개 실행사업에 대한 3개년(2022~2024년) 계획과 2022년 중점 추진사업(스마트 IT룸, 어르신 놀이터, 경로당주치의제, 노인맞춤 일자리, 교통약자를 위한 지능형 교통인프라 등)에 대한 보고를 받고 사업이 원활히 추진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자문 의견을 제시했다.


의왕시 고령친화도시 조성위원회 위원장인 민병범 부시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어르신들의 일상생활과 사회활동이 위축돼 신체적·심리적 어려움을 호소하고 계시다”며 “72개의 사업이 적극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고령친화도시 조성위원회와 민·관과 관계기관이 협력해 어르신들이 일상생활로 회복하고 정든 곳에서 나이 들어갈(Aging in place)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의왕시는 WHO고령친화도시 8대 가이드라인에 맞춰 ‘어르신이 행복한 새로운 의왕’으로 설정하고 6대 전략목표 ▲함께하는(Together) 100세도시 ▲사람중심(Human-centered) 100세도시 ▲활력있는(Active) 100세도시 ▲혁신적인(New-technology) 100세도시 ▲따뜻한(Kind service) 100세도시 ▲지속가능(Sustainalbe) 100세도시를 설정, 총72개의 세부 실행사업을 2022년부터 2024년까지 추진하며 지난해 8월 WHO고령친화도시 국제네트워크에 가입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