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6 (금)

  • 맑음동두천 6.8℃
  • 흐림강릉 7.5℃
  • 흐림서울 9.0℃
  • 대전 10.5℃
  • 대구 10.8℃
  • 울산 10.6℃
  • 광주 10.6℃
  • 흐림부산 12.5℃
  • 흐림고창 9.3℃
  • 제주 14.9℃
  • 흐림강화 8.9℃
  • 구름조금보은 10.8℃
  • 구름많음금산 10.4℃
  • 흐림강진군 12.5℃
  • 맑음경주시 10.3℃
  • 구름조금거제 13.9℃
기상청 제공

안양천 쌍개울 문화관광에 팬지, 비올라 1만본 식재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안양천변 쌍개울 문화광장(동안구 비산2동)이 봄옷으로 갈아입었다.

안양시(시장 최대호)가 18일 쌍개울 문화광장 화단에 봄꽃인 팬지와 비올라 1만본을 식재했다.

쌍개울 문화광장은 안양천과 학의천이 갈라지는 지점으로 자전거동호인과 산책을 나온 이들에게는 만남의 장소로 통하는 곳이다.

 

 

봄꽃이 조성된 이곳은 현재 노랑과 빨강색 그리고 백색의 꽃물결이 봄향기를 물씬 느끼게 하고 있다.

시는 안양대교 하단부 공영주차장과 삼성초교 인근 하천변에도 다량의 봄꽃을 식재할 계획이다.

 

 

이런 가운데 안양5동과 6동을 비롯한 관내 각 지역에서도 사회단체와 공무원들이 합심이 돼 동네 곳곳을 봄꽃으로 단장하고 있다.

동 청사입구, 도로변 화단, 소공원 등이 주요 식재장소가 되며, 쓰레기 무단투기가 이뤄지던 곳도 분위기를 반전할 수 있다는 점에서 예외는 아니다.

 

 

 

 



아쉽게 이별한 ‘당수동시민농장’, ‘수원 탑동시민농장’으로 돌아왔다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지난해 문을 닫은 수원 당수동시민농장이 ‘수원 탑동시민농장’으로 돌아왔다. 수원시가 25일 개장한 탑동시민농장은 당수동 시민농장을 대체하는 농장이다. 2013년 수원시가 기획재정부 소유 부지를 빌려 조성한 당수동 시민농장은 한 해 방문객이 40만 명에 이를 정도로 시민의 쉼터로 자리 잡았지만 2017년 공공주택지구로 지정되면서 지난해 문을 닫았다. 수원시는 2018년 11월 탑동 540-2번지 일원 유휴 국유지 11만 9635㎡를 대부해 탑동시민농장을 조성했다. 탑동 시민농장에는 ‘체험텃밭’, 도시농업교육 공간, 계절마다 드넓은 꽃밭이 펼쳐지는 ‘경관 단지’ 등으로 이뤄져있다. 경관단지에는 해바라기, 코스모스, 연꽃, 보리 등을 심는다. 수원시는 시민농장 부지에 있던 건물을 철거하고, 그 자리에 경관단지를 조성하려고 했지만, 일부 건물 철거가 지연되면서 현재 연꽃단지, 벼단지만 조성한 상태다. 철거가 완료되는 대로 다양한 경관작물을 심어 관광명소로 만들 계획이다. 수원시는 체험텃밭 1500계좌를 시민들에게 분양했다. 텃밭을 분양받은 시민은 25일부터 농사를 짓고, 작물을 재배할 수 있다. 교육농장에서는 청소년, 시민들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