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지역 대전환 '행복육아, 건강가정 만들기' 프로젝트 구축

URL복사

경기도시장군수協, 감정 코칭 국내1호 ‘HD행복연구소’와 MOU체결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회장 오산시장 곽상욱)는 지난 16일, 경기도 31개 시군의 뜻을 모아 사회적 위기극복의 근원적 해결은 ‘가정’에 있다고 판단, 저명한 심리치료전문가인 최성애박사와 공동소장 조벽교수가 이끄는 감정코칭 국내1호 ‘HD연구소’와의 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의 취지는 단체장들의 지역발전을 위한 다양한 정책과 사업을 통한 노력이 지역현안에 대한 ‘결과’의 해결에 집중되어 왔다는데 공감하고, 주민의 행복한 삶을 위해서는 좀더 근원적 접근이 필요하며, 이를 위해서는 "행복한 육아와 건강한 가정”을 통한 정책실현이 지역주민의 삶을 바꿀 수 있다는데 뜻을 모아 추진되었다.

 

요즘 언론을 통해 전해지는 반사회적 행동과 아동학대를 포함한 가정내 폭력이 심각할 정도이며, 이는 ‘C19’의 일상화는 물론 4차산업혁명, 환경문제 등 사회전반의 급속한 변화로 인해 더 많은 행정력을 필요로 하지만 이에 미치지 못하는 현실이 반영된 결과로 보여진다.

 

이에 따라, MOU를 체결한 ‘HD행복연구소’의 노하우를 통해, 과학적으로 검증된 양육법인 ‘가트맨 감정코칭’ 영유아 보육시스템과 ‘하트매스 감정회복탄력성’ 프로그램을 적용한 위기가정 및 청년멘토라이징, 초중고교사, 다문화, 취약계층 등 다양한 분야의 문제 해결에 적용될 계획이다.

 

또한, 관계공무원의 프로그램 교육을 통한 전문가 양성 및 분야별 효율적 관리에도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곽상욱 협의회장은 "무엇보다 이런 뜻깊은 협약을 하게 되어 기쁘고,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는 이번 협약을 통해 특히, 사회의 기초단계인 가정을 준비하고 만들고 이끌어갈 MZ세대들에게 깊은 영향력을 미칠 수 있다는 부분에 주목해야 한다"며, "정부 차원의 관심과 지원의 한계에도 불구하고 지자체의 역할이 커진 만큼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 단체장들이 사회적 근원시스템을 바꿔 지역 대전환을 이루고자 한다"고 소회를 밝혔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김선호도 당했나" 폭로글 올린 전 여친, 그녀의 전 남편도 "당했다" 폭로
【뉴스라이트 = 한경준 기자】 인기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로 한창 주가를 올리던 배우 김선호에게 임신중절을 강요당했다는 등 인간성 문제를 폭로해 파문을 일으킨 전 여자친구 최영아(전 YTN, KBS 기상캐스터) 씨의 전세가 역전됐다. 26일 디스패치에 게재된 '김선호, 왜곡된 진실'이라는 기사와 더불어 전 여친의 전 남편이 과거 결혼 기간 최 씨가 여러 차례 외도를 저질렀으며, 'SNS 폭로글 공격이 상습적'이라는 주장이 나와 후폭풍이 거세다. 앞서 디스패치는 26일 '최영아 씨에게 묻습니다…김선호, 왜곡된 12가지 진실'이라는 제목으로 김선호의 전 여친 최 씨가 잦은 외도와 사치스러운 생활로 김선호를 힘들게 했다며, 임신 중절도 김선호와 합의한 것이었다고 조목조목 증거를 들어 보도했다. 디스패치에 따르면 2019년 연말, 지인 모임에서 우연히 만난 김선호와 최 씨는 3월 초에 본격적인 교제를 시작했고, 사귄 후에 자신이 '이혼녀'라는 사실을 고백했다. 이에 대해 김선호는 "다소 충격이었지만 좋아서 만난 거니까, 이혼녀라도 달라질 건 없다"고 수용했다고 전했다. 또한 두 사람은 사귀는 동안 최 씨의 끊이지 않는 사생활 문제와 거짓말로 자주 다퉜으며, 최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