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5 (목)

  • 맑음동두천 -6.1℃
  • 맑음강릉 0.9℃
  • 맑음서울 -4.7℃
  • 맑음대전 -2.8℃
  • 맑음대구 1.5℃
  • 맑음울산 2.4℃
  • 맑음광주 2.2℃
  • 맑음부산 3.1℃
  • 맑음고창 0.8℃
  • 구름조금제주 8.8℃
  • 맑음강화 -4.6℃
  • 맑음보은 -3.1℃
  • 맑음금산 -1.4℃
  • 맑음강진군 0.5℃
  • 맑음경주시 -0.4℃
  • 맑음거제 3.6℃
기상청 제공

경기도·中충칭시, ‘새로운 경제교류협력의 장’ 위해 협력 약속

- 경제교류협력 강화 뜻 확인 … 빅데이터 분야 정보 및 자료 공유 시작으로 교류협력 추진
- 이재명 “발전된 관계로 경기도서 만나자”, 탕량즈 “대한민국 첫 방문지는 경기도 될 것”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탕량즈(唐良智) 충칭시장이 ‘새로운 교류협력의 장’을 열자고 뜻을 모았다.

 

특히 이 지사와 탕 시장은 양 지역의 실무진들에게 빅데이터 등 미래산업분야 정보 및 자료 공유를 시작으로 적극적인 교류 협력에 나설 것을 현장에서 지시하는 한편, 빠른 시일내에 실무단을 구성, 충칭시 대표단의 경기도 방문이 이뤄질 수 있도록 추진해 나갈 것을 주문했다.

 

이 지사는 현지시각 27일 오후 3시 충칭외사빌딩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경기도와 충칭시는 지리적으로 양국의 중심에 위치해있을 뿐 아니라 양국 산업 발전에 중심적인 역할을 하고 있는 점에서 매우 공통점이 많다”라며 “앞으로 경기도와 충칭시가 새로운 교류협력의 장을 열어나갔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어 “충칭지역에 있는 SK하이닉스는 물론 대한민국의 4차산업협력의 중심지인 판교테크노밸리 등이 모두 경기도에 위치하고 있다”라며 “다음 기회에는 보다 발전된 관계에서 충칭시 대표단이 경기도를 방문했으면 좋겠다. 잘 준비하면서 기다리고 있겠다”라며 경기도 초청 의사를 피력했다.

 

이에 탕 시장은 “대한민국 방문을 계획하고 있는데, 만약 방문하게 된다면 첫 번째 방문지는 경기도가 될 것”이라며 “판교테크노밸리와 SK하이닉스 등의 시설을 꼭 둘러보면서 서로 협력해 나갈 부분을 찾고 싶다”고 화답했다.

 

특히 이 지사는 “경기도도 빅데이터 관련 분야에 매우 관심이 많아서 이번 출장도 담당 실무책임자와 함께 왔다”라며 이번 방문에 동행한 임문영 도 미래성장정책관을 소개하면서 충칭시와 빅데이터 정보 및 자료 공유를 시작으로 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을 현장에서 지시하기도 했다.

 

이에 탕 시장도 곧바로 뤄칭췐 충칭시 빅데이터발전국 국장을 임 정책관에게 소개하면서 실무적으로 긴밀하게 협력하는 것은 물론 빠른 시일내에 실무단을 구성, 경기도 방문을 추진할 것을 주문했다.

 

 

 

 

이날 간담회는 탕 시장이 충칭시의 경제현황과 환경, 특성 등을 설명하면서 경기도와 교류 협력 강화에 대한 뜻을 피력하면, 이 지사가 이에 화답하는 등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됐다.

 

특히 탕 시장은 경기도가 추진하고 있는 ‘기본소득’과 ‘경기북부지역 균형발전’에 대해서 잘 알고 있다고 말하면서, 중국 내에서도 이 지사는 ‘유명인’이라고 밝혀 참석자들의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처럼 충칭시와 본격적인 경제교류 협력을 위한 물꼬를 틈에 따라 도는 중국 동북지역은 물론 중국 중서부 지역까지 교류협력의 영역을 확대할 수 있는 교두보를 마련하게 될 전망이다.

 

도는 지난 2008년 중국 텐진시를 시작으로, 2011년 장쑤성, 2014년 지린성, 2016년 헤이룽장성 등과 우호 경제협력 관계를 체결하고 활발한 교류를 추진하고 있지만, 중국 중서부 지역과 교류협력에 관한 구체적인 논의를 진행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특히 충칭시는 중국 정부가 의지를 갖고 빅데이터 산업 등 미래산업분야의 핵심요충지로 육성하고 있는 중국서부 시장의 거점 도시인만큼 경기도가 중점 추진하고 있는 빅데이터 산업 육성에 큰 전환점을 맞이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1시간 가량의 접견을 마친 뒤 이 지사와 탕 시장은 앞으로 신뢰와 우호적인 관계 속에서 상호 협력해 나갈 것을 다짐하며, 정성스레 준비한 선물을 교환했다.

 

이 지사는  이천 도예명장이 제작한 백자 달항아리 등을 선물했으며, 탕 시장은 중문과 영문으로 적힌 ‘삼국지’와 중국 무형문화재가 직접 만든 부채 등을 전달했다.

 

기자정보



신중년뉴스

더보기
화성시, '신중년 프로그램'으로 제2의 인생 선물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가 100세 시대를 맞아 준비한 ‘신중년 제2인생 설계 지원프로그램’이 8월에 시작해 지난달 29일 4개월간의 여정을 마치고 성황리에 종료됐다. 퇴직자와 경력단절 여성 등 총 114명이 참여한 이번 교육은 취미나 교양 위주의 프로그램들과 달리 경제활동에 재진입 할 수 있도록 자격증 취득 및 취·창업 지원 교육으로 진행됐다. 세부 교육으로는 초콜릿마스터 자격증과정, 컴퓨터사무능력자격증과정, 시니어 놀이지도사 양성과정, 두뇌훈련지도사 양성과정 등 4개 자격증 과정과 비영리민간단체 설립 및 활용교육, 사회적협동조합창업과정, 시니어도슨트 양성과정, 상처로 성장한 여자들의 이야기와 치유밥상 총 8개이다. 이번 교육을 통해 총 33명이 한글, 엑셀, 두뇌훈련지도사 등 자격증을 취득했다. 또한 시니어놀이교육지도사를 이수한 15명은 치매안심센터와 연계돼 팔탄노하1리 경로당 등 5개소로 강사활동을, 초코렛마스터과정을 이수한 4명은 지역 내 카페에 직접 만든 디저트를 납품하는 등 새로운 경력을 시작하게 됐다. 교육 종료 후에도 수강생들은 자발적으로 동아리를 구성해 정기모임을 가지고 보건소와 작은도서관 등에서 봉사와 강의활동을 펼치며 지속적

일자리·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