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3 (수)

  • 맑음동두천 3.7℃
  • 구름조금강릉 11.5℃
  • 맑음서울 4.9℃
  • 흐림대전 8.4℃
  • 흐림대구 13.2℃
  • 구름많음울산 13.9℃
  • 흐림광주 11.3℃
  • 구름많음부산 14.8℃
  • 흐림고창 11.2℃
  • 흐림제주 17.2℃
  • 맑음강화 4.6℃
  • 흐림보은 7.5℃
  • 맑음금산 8.3℃
  • 구름조금강진군 12.7℃
  • 구름조금경주시 15.1℃
  • 구름많음거제 15.6℃
기상청 제공

일자리·경제

경기도, 광주광역시 ‘대한민국 인공지능 산업 육성’ 맞손

23일 경기도청에서 ‘대한민국 인공지능 산업육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경기도와 광주광역시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대한민국 인공지능 산업 육성 및 관련 생태계 구축을 위해 함께 힘을 모아 나가기로 했다.

‘인공지능 생태계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경기도와 ‘AI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를 조성 중인 광주광역시 간 상호협력을 통해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인 인공지능 분야를 선제적으로 육성함으로써 대한민국 경제 발전을 도모해 나간다는 구상이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23일 경기도청에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대한민국 인공지능 산업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서’에 공동 서명했다.

이재명 지사는 “산업의 중심은 AI가 주도하는 4차 산업혁명시대로 옮겨가게 될 것이고, 어떻게 준비하느냐에 따라 국가의 미래가 결정될 것”이라며 “지자체들이 각자 추진한다고 해결될 일이 아니라 협력을 통해 시너지를 만들어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어 “이번 협약은 경기도와 광주, 정부 간 협력의 물꼬를 텄다는 점에서 정말 의미있는 일”이라며 “광주가 AI 산업을 중심으로 한 4차 산업혁명의 중심지로 우뚝 자리하게 되길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이용섭 시장은 “작은 나라에서 각자 도생하고 치열하게 경쟁하면 ‘공멸’인 만큼 함께 가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왔다”라며 “경기도와 광주의 오늘 만남이 대한민국을 인공지능 4대강국으로 만드는데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협약서에는 인공지능 분야 활성화를 위한 협력센터 설치 및 운영, 인공지능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 조성, 인공지능 분야 R&D 및 기업지원, 인공지능 포럼 등 행사개최 등 ‘협력분야’에 관한 사항과 ‘운영위원회’ 설치에 관한 내용이 명시됐다.

두 기관은 실무진으로 구성된 ‘운영위원회’를 설치, 운영함으로써 다방면에 걸친 협력이 효율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날 협약식에서는 경기도 스타트업 기업인 ㈜써큘러스가 개발한 AI 반려로봇과 대화를 나누는 시연 행사도 마련됐다.

 

 



시연 행사에서 반려로봇은 “경기도지사가 누구야?”라는 박종건 ㈜써큘러스 대표의 질문에 “재명이 형이지”라고 답변, 참석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와 함께 “수원 맛집을 찾아줘”라는 질문에는 수원 지역의 맛집 3곳을 찾아 추천하는 능력을 선보이기도 했다.

경기도와 광주시는 지난 3월과 9월 과학기술부가 선정한 AI전문대학원을 보유하고 있는 등 대한민국 AI분야를 선도하고 있는 광역자치단체다.

인공지능 분야를 선도하고 있는 2개 광역자치단체가 손을 맞잡음에 따라 대한민국 인공지능 산업 발전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앞서 정부는 지난 1월 광주광역시 일원에 ‘AI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를 조성하는 내용의 ‘국가 균형발전 프로젝트’를 발표한 바 있다.

이에 따라 광주광역시는 오는 2024년까지 광주 첨단3지구 내 4만6,200㎡ 규모의 ‘AI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현재 준비단 구성 및 기본계획 수립 단계로 오는 2020년 1월부터 본격적인 사업에 착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경기도는 국내 최대 ICT 집적단지인 판교를 중심으로 인공지능 생태계 조성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한편, 대한민국의 AI기술 수준은 AI 최강국인 미국의 81.6% 정도로 유럽, 중국, 일본 등 경쟁국에 비해 열세에 놓여있다.

국내 AI 기술수준은 매년 성장세를 보이고 있으나, 미국 중심의 기술발전 속도가 빨라 상대적 격차가 벌어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화성시, 공직자 대상 ‘저출산·고령사회 대응 인식개선 교육’ 시행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시장 서철모)는 13일 공직자들을 대상으로 '2019년 저출산 고령사회 대응 공직자 대상 인식개선 교육'을 진행했다. 이 교육은 낮은 출산율과 급속한 고령화 현상에 대한 심각성을 알리고 저출산 문제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여 출산·가족 친화적인 행정마인드를 형성하고자 마련한 것이라고 화성시는 밝혔다. 이날 화성시청 대강당에서 오후 2시부터 2시간 여에 걸쳐 진행된 ‘저출산·고령사회 대응 인식개선 교육’에는 화성시 공직자 140여 명이 참석했다. 저출산·고령사회 대응 인식개선을 위한 특강에 나선 수원대학교 아동가족복지학과 차승은 교수는 인구 이해의 틀을 설명하고 한국의 인구 변천 과정과 최근 인구문제 이슈, 출산율 저하 원인 등에 대해 강의했다. 강연 후에는 초이스뮤지컬컴퍼니가 제작한 저출산 인식개선 뮤지컬 '아이슬란드(I’sland)'를 관람했다. 이 작품은 인구절벽에 다다른 10년 후 대한민국을 배경으로 출산장려금 10억 지원 정책의 혜택을 받기 위한 고교 동창 주인공들의 좌충우돌 가상 결혼이야기를 코믹하게 담았다. 공연 제목인 ‘아이슬란드(I’sland)는 나(I)의 나라이자 아이의 나라라는 이중적 의미와 짧은 햇살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