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31 (토)

  • 구름조금동두천 24.5℃
  • 구름조금강릉 29.5℃
  • 구름많음서울 26.5℃
  • 구름많음대전 26.1℃
  • 구름많음대구 27.4℃
  • 구름많음울산 27.1℃
  • 구름많음광주 25.9℃
  • 구름조금부산 27.1℃
  • 구름많음고창 27.4℃
  • 구름조금제주 27.7℃
  • 구름조금강화 25.9℃
  • 구름많음보은 25.6℃
  • 구름많음금산 25.7℃
  • 구름많음강진군 27.5℃
  • 구름많음경주시 27.0℃
  • 구름조금거제 28.6℃
기상청 제공

검색어 NOW

마마무 화사의 공항패션, 자유로운 힙한 영혼 "멋져부러"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걸그룹 마마무 화사가 또 한 번 파격적인 의상으로 공항에 등장해 실검 1위를 장악했다.

마마무(솔라, 문별, 휘인, 화사)는 지난 30일 해외 일정 차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인도네시아 자카르타로 출국했다.

이중 유독 이목을 집중시킨 화사는 후드로 된 빨간색 크로탑을 입고 러프한 데님 팬츠를 매치해 일견 편안한 패션을 보였다.

하지만 그는 평범할 것 같은 패션에 찢어진 데님 팬츠의 지퍼를 반 이상 내려 골반에 걸치고, 속옷처럼 보이는 ‘바이크 쇼츠’(자전거를 탈 때 입는 운동복)의 라인이 확연히 드러나 보이게 입었다.

얼핏 보면 속옷이 고스란히 노출된 모습처럼 보여 이목을 집중시킨 것.

화사의 이 같은 패션은 속옷 라인을 일부러 노출시키는 힙한 패션으로, 미국의 유명 팝가수 저스틴 비버가 즐겨 입는 대표적인 ‘히피 슬렁룩’이다.

사실상 화사의 패션 논란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7월 7일 홍콩에서 열린 SBS ‘슈퍼콘서트 인 홍콩’ 공연 일정을 마치고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하던 중, 편안해보이는 흰 티셔츠에 브래지어를 착용하지 않는 '노브라'라는 점이 포착되며 ‘화사 노브라’는 단숨에 화제가 됐다.

 

 

 

 

당시 노브라 패션에 관해서는 갑론을박이 끊이지 않았다.

그러나 후에 알려진 바로는 이날이 '세계 노브라의 날'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며, 화사가 이를 의식해 일부러 노브라로 동참한 것이 아니냐는 설이 제기되면서 일각에서 그의 소신을 지지하고 응원한다는 목소리가 늘어났다.

언제나 자유로운 관점과 늘 한발 앞선 과감한 감각으로 우리를 놀라게 하는 화사의 패션 행보는 일거수일투족 주목받고 있다.

 




화성시, 30일 일본 수출 규제 관련 반도체 기업인 간담회 개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는 30일 오전 11시 박덕순 부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일본 수출 규제 관련 반도체 기업인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지난 7월 4일 일본 정부의 수출 규제 조치와 관련하여 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시 차원의 대응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화성상공회의소 박성권 회장을 비롯하여 창림모아츠㈜, ㈜동진쎄미켐, 에이피시스템㈜, ㈜제우스, ㈜씨엔원, 삼흥기계㈜ 등 반도체 소재·부품·장비 제조기업 6개사 임원들이 참석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반도체기업 6개사는 반도체 테스트베드 구축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핵심소재 개발을 가로막는 대표적 규제인 화평법·화관법 개정 등 대 일본 수출 규제와 관련한 애로사항을 전달했다. 이 외에도 주 52시간 근무 유예, 전문 인력 유지정책 마련 등 정부의 지원도 요청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박덕순 부시장은 “화성시는 삼성, 현대, 기아, 한미약품을 비롯한 1만1천여개의 기업이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경쟁력을 갖춘 도시”라고 강조하며, “어려운 경영환경에도 불구하고 함께 극복하기 위해서 애써주시는 기업인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또 “간담회에서 건의한 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