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하은호 민선8기 군포시장, 청사 1층 새 시장실로 첫 출근

“시민의견을 보다 가까이, 최대한 진솔하게 경청한다는 것이 시장실 이전의 취지”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하은호 민선8기 군포시장이 자신의 공약대로, 시청사 1층으로 옮긴 새로운 시장집무실로 첫 출근을 했다.


하은호 시장은 민선8기가 공식 출범한 7월 1일 오전 청사 1층으로 이전한 시장실로 첫 출근하면서, “시민들의 의견을 보다 가까이에서 최대한 진솔한 자세로 경청할 수 있도록 한다는 것이 시장실 이전의 참 뜻이었다”며, “이같은 취지에 맞도록 시민들과의 열린 소통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 시장의 선거공약이었던 시장실 이전은, 선거 이후 추진과정에서 실효성을 두고 다소 논란을 빚기도 했으나, 열린시장실을 향한 하 시장의 강한 의지에 따라 기존 2층에서 1층으로 옮겼다.


시장실 이전은 하은호 시장의 선거공약 이행 1호를 기록하게 됐으며, 시장실의 물리적 이전에 머물지 않고 시민들과의 실제적 소통방식에 변화가 있을지 주목되고 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