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안성시노인복지관, 대원사에게 자비나눔 630만원 후원금 전달받아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안성시노인복지관은 대한불교조계종 대원사(주지 혜용스님)로부터 지난 23일 자비나눔 후원금 630만원을 전달받았다.


후원금 전달식에는 안성시노인복지관 운영지원사찰 칠장사 지강스님과 김동선 관장 및 직원들, 대원사 주지 혜용스님과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전달받은 후원금은 안성시노인복지관의 다양한 노인복지사업과 도움이 필요한 어르신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이날 전달식에서 대원사 주지 혜용스님은 “지역사회에 자비 나눔을 실천할 수 있어 기쁘다. 안성시 어르신들의 건강을 기원드린다”고 말했다.


김동선 관장은 “우리 지역 어르신들의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를 위해 노인복지관에 후원금을 전달해 주신 것에 감사드리며 정직하고 성실하게 사용하겠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대원사는 공도읍 대림동산에 위치해 있으며 대웅전에 부처님 진사사리를 봉안한 영험있는 사찰이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수원시 행궁동 경기행복마을관리소, 어르신 보이스피싱·스미싱 피해 예방 돕는다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 행궁동 경기행복마을관리소가 어르신들의 보이스피싱·스미싱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어르신 스마트폰 안전 지킴이’ 사업을 추진한다. 행궁동 경로당협의회와 협력해 추진하는 ‘어르신 스마트폰 안전 지킴이’ 사업은 스마트폰을 이용한 신종해킹·보이스피싱·스미싱 등 디지털 보안에 취약한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스마트폰에 보안 앱을 설치해주고, 사용 방법을 안내하는 것이다. 또 스팸 문자는 차단 설정하고, 악성 앱은 제거한다. 보이스피싱·스미싱 범죄가 의심되는 상황이 발생하면 파출소에 연계해 긴급출동을 지원한다. 행궁동 행복마을지킴이 4명과 행복마을사무원 2명이 행궁동 경로당 등 어르신들이 많이 모인 장소를 방문해 어르신들의 스마트폰 안전을 지켜주고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스마트폰을 이용한 범죄가 날로 증가해 스마트폰 사용이 익숙하지 않은 어르신들의 피해가 우려된다”며 “경로당과 지역주민에게 지속해서 스마트폰 안전 지킴이 사업을 홍보해 피해를 예방하겠다”고 말했다. 2020년 8월, 행궁동행정복지센터 2층에 문을 연 행궁동 경기행복마을관리소는 원도심 등 주거 취약지역 주민들에게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를 제공한다. ▲간단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