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 일자리재단, 경기도 대학생 120명 대상 취업지원 프로젝트 ‘스우커’ 운영

경기광역새일센터와 도내 12개 대학교가 공동 기획·운영하며 학생 120명 대상, 3개월간 맞춤형 취업역량 강화 프로그램 실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일자리재단 경기광역새일센터가 취업지원 프로젝트 ‘스우커(Start of Women’s Career)’를 7월 22일까지 3개월간 진행한다.


이번 프로젝트에는 재단과 업무협약을 맺은 경기도내 12개 대학(강남대, 경기대, 경복대, 성결대, 수원대, 안양대, 오산대, 평택대, 한경대, 한세대, 한신대, 협성대) 구직 준비단계 학생 120여 명이 참여했다.


스우커는 여성가족부 후원으로 경기광역새일센터와 지역 대학이 공동 기획해 구직 준비를 위한 동기부여와 직무 이해도를 높이는 데 방점을 두었다. 구직 준비 대학생을 대상으로 재단 새일센터를 통해 다양한 취업 프로그램 제공으로 경력단절을 예방하고 취업을 전방위적으로 지원한다.


참여자들은 ▲MZ세대 경력개발 트렌드 등 역량강화 특강 ▲각 직무별 취업 선배와 라이브 클래스 ‘취준진담’ ▲취업 특강 및 원데이클래스 등 새일센터가 제공하는 프로그램 등에 참여하게 된다. 재단이 운영하는 온라인경력개발센터 ‘꿈날개’를 통해 이력서 클리닉, 모의 면접 등 온라인 취업 지원 서비스도 무료로 받을 수 있다.


홍춘희 여성능력개발본부장은 “재단은 대학생들을 위한 다양한 경력단절 예방과 취업 지원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프로그램에서 취업역량을 강화해 구직에 대한 어려움이 해소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스우커 발대식은 지난 18일 온라인으로 개최됐으며 재단 관계자와 프로젝트 참여자 1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스우커’ 프로젝트 일정, ‘경력단절 예방지원사업’이 소개됐다. 서울대 소비트렌드분석센터 최지혜 박사의 ‘2022년 소비트렌드로 알아보는 진로설계’ 특강도 진행됐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