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권선구, 설 명절 성수기 대비 원산지표시 지도·점검

URL복사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 권선구는 설 명절 성수기 대비 제수·선물용 농축수산물을 대상으로 원산지표시 이행 여부를 확인하고 위반사항을 적발해 공정한 거래질서를 확립하기 위해 식품접객업소, 전통시장 등의 점검을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주요점검내용은 ▲거짓표시, 미표시, 표시방법 위반 등 농축수산물 원산지표시 위반 여부 ▲원산지 기재 영수증이나 거래 증빙자료 비치·보관 여부 등이며, 원산지표시 제도 이행의 실천 독려를 위한 홍보활동도 병행했다.


점검 대상 품목은 ▲소·돼지고기, 도라지, 고사리, 곶감 등 ▲갈비세트, 한과, 인삼, 굴비(조기), 건강식품(홍삼, 한약재류 등) ▲참돔·가리비·멍게·방어·낙지·오징어·명태, 뱀장어, 홍어, 갈치, 꽁치 등이다.


권선구 관계자는 “명절을 앞둔 시민들이 안심하고 먹거리를 구매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도·점검하겠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국가보훈처, 한국관광공사와 협업‘2022 여행가는 달’캠페인 전개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국가보훈처는 24일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민들이 현충시설을 즐겨 찾고 보훈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한국관광공사(사장 직무대리 신상용)와 협업을 통해 ‘2022 여행가는 달’ 캠페인을 전개한다”라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한국관광공사에서 국내관광 활성화를 위해 정부부처, 유관기관 협업으로 오는 28일부터 7월 22일까지 전개하는 2022 일상회복 특별‘여행가는 달’캠페인의 일환으로, 국가보훈처는 현충시설을 연계한 다양한 여행정보를 관광공사에 제공한다. 특히, 수도권, 부산권, 대구·경북권, 대전·충남권, 전남권 등 전국 5개 권역 총 11개 경로*의 여행 정보에 현충시설(18곳)과 함께 해당 지역을 대표하는 관광명소(15곳)를 함께 둘러볼 수 있도록 제공함으로써, 우리 역사를 기억하고 체험하는 동시에 일상의 피로를 치유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또한,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부산 유엔평화기념관 등에서 추진하는 기획전시와 음악회 등의 행사와 체험프로그램에도 참여할 수 있다. 이와 함께 6월 한 달 동안 현충시설 방문 활성화를 위해‘꼭 가봐야 할 현충시설 100’도장 찍기 여행(스탬프투어) 특별 행사(이벤트)도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