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의회 접근·이동에 불편 없는 무장애 도시 수원 조성 위한 근거 마련

URL복사

수원시의회 조미옥 의원 대표발의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의회 조미옥(더불어민주당, 금곡·입북동) 의원이 대표발의한 ‘수원시 무장애 도시 조성 조례안’이 오는 5일 복지안전위원회의 심사를 앞두고 있다.


조례안은 수원시에 거주하는 모든 시민이 개별시설을 이용하거나 접근· 이동하는 것에 불편함이 없도록 생활환경을 갖추어 무장애 도시를 조성하는 데 필요한 사항을 규정함을 목적으로 마련됐다.


‘무장애(Barrier Free) 도시’는 모든 수원시민이 개별시설에 접근·이용·이동하는 데에 불편을 느끼지 않도록 계획·설계·시공된 도시를 말한다.


아울러, 시는 공공시설의 무장애시설 확충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여야 하며 시에서 발주하는 도로 공원 건축물 등의 공사는 장애 시설 기준에 적합하도록 계획·설계·시공하여야한다고 규정했다.


무장애 도시 조성의 활성화를 위해 무장애 도시 조성 역량강화를 위한 조사·연구·세미나 등 사업 등에 대해 필요한 비용을 지원할 수 있는 근거 또한 명시했다.


조 의원은 “수원시민이 시설을 이용하는 데 불편이 없는 생활환경을 갖춘 무장애 도시(Barrier Free)를 조성하는 데 필요한 사항을 규정하고, 수원시와 시민의 책무와 관련 사업 추진에 대한 근거를 마련해 무장애 도시 조성을 위한 행정력을 확보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조례안은 복지안전위원회 심사를 거쳐 11일 제2차 본회의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