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여주시 금사면, 신축년 새해 시민과의 대화 개최

URL복사

새해에도 이어가는 소통행보

 

【뉴스라이트 = 김정민 기자】 여주시 금사면은 지난 1월 18일 이항진 여주시장과 금사면민들이 함께 하는 ‘시민과의 대화’ 행사를 개최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방식을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금사면 17개 마을 이장, 관내 기관·단체장, 주민자치위원회 위원 등 시민 50여 명이 참석했으며 모든 주민이 실시간 유튜브 생중계를 통해 함께할 수 있었다.


이날 시민과의 대화는 곽호영 금사면장 사회로 진행됐으며, 주요시정정책 및 금사면 주요사업 현황 설명, 이항진 여주시장의 시정방향 특강을 통해 시정(면정)운영의 방향을 파악할 수 있었다.


연이어 이어진 질의·응답 시간에는 이대성 이장협의회장의 최시형묘와 주어사지를 연결하는 동서화합의 길 조성 건의, 도곡1리 한승석 이장의 능골 상수도 공급건의, 외평1리 정동호 이장의 지방도 인도 설치 및 구거 정비 건의 등 주민들이 직면하고 있는 문제들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다.


이런 소통 행보는 앞으로도 계속 이어질 예정이며, 주민 생활에 밀착한 시정(면정)운영을 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동부지방산림청, 겨울철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 완료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동부지방산림청(청장 최재성)은 최근 겨울철 무분별한 야영이 늘어남에 따라 산림생태계 훼손방지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2월 동안 야영·취사행위에 따른 불법행위를 집중적으로 단속한 결과 총 9건의 불법행위를 적발하여 2건은 입건, 7건은 과태료 부과 조치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단속에서는 입산통제구역 출입, 산림 및 연접지역에서의 화기사용, 야영에 따른 쓰레기 투기를 집중적으로 단속하였다. 특히 야영객의 이용이 많은 곳에 대한 상시 현장단속을 실시하고 넓은 산림면적에 대한 효과적인 감시를 위해 산림드론 및 산불감시카메라를 적극 활용하였다. 동부지방산림청에서는 특별단속 기간이 종료된 이후에도 평창 선자령과 같이 불법 캠핑이 빈번하게 이루어지는 지역에 대해 지속적인 단속을 실시할 예정이며 산림관할에 관계없이 불법행위가 적발될 경우 과태료 부과 등 엄중처벌할 방침이다. 「산림보호법」에 따라 통제구역 출입 시 30만원 이하의 과태료, 오염물질 배출 및 취사행위 시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동부지방산림청 관계자는 “산림생태계 보호와 개인 안전을 위해 야영은 허가받은 야영장을 이용해주시기 바라며 건강하고 올바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