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승희 의원, 경기꿈의학교 회계운용 개선 방안 모색 정담회 실시

URL복사

사업 이해 낮은 외부 회계사에 의뢰 부적절 지적, 학생 안전보험 지원 요청 등

 

【뉴스라이트 = 조용숙 기자】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전승희 의원은 13일 경기도의회 양평상담소에서 경기도교육청 마을교육공동체정책과 꿈의학교 담담자와의 정담회를 통해 경기꿈의학교 회계관리시스템 운영 등과 관련한 사항 전반에 대해 보고 받고, 투명하고 실효성 있는 회계관리 및 예산절감 방안 마련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전승희 의원은 “2020년도 행정사무감사에서도 지적한 바와 같이 꿈의학교 사업에 대한 이해가 높지 않은 외부 회계사에게 회계 검시를 의뢰하는 것이 과연 얼마나 실효성이 있을지 의문”이라고 지적하며, “회계 검시 의뢰에 드는 수수료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볼 때 도교육청 자체적으로 꿈의학교 담당 회계직원을 확보하는 것이 예산절감 측면과 예산운용의 효과성을 검토하는 데 있어 더욱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된다”고 말했다.


또한 전승희 의원은 “경기꿈의학교가 경기교육 아이들의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며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인 만큼, 꿈의학교 활동 중 안전사고의 위험도 충분히 클 것으로 생각된다”며, “꿈의학교 활동에 참여하는 학생들에게 학교안전공제회 학생보험 가입을 지원하여 안전한 꿈의학교 활동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보장해주길 바란다”고 요청했다.


이에 대해 제평섭 담당 장학관은 “전달해 주신 의견을 검토하여 철저하고 투명한 회계관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도교육청 내에 꿈의학교 회계전담직원을 확보를 통해 향후 연차별로 외부 회계사 검시를 축소하고, 의뢰 수수료 동결 등을 통한 추가적인 예산절감 방안도 적극 검토하겠다”며, “꿈의학교 참여 학생들에 대한 학생보험 가입 지원 또한 검토하여 학생들의 안전보장에도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화성시, '찾아가는 백신접종' 서비스 개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는 3일 백신접종차량을 배치하고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의사1명, 접종간호사1명, 모니터링 간호사 1명, 행정인력 2명, 이송요원1명 등 6명으로 구성된 보건소 방문접종 3개 팀과 촉탁의사1명, 촉탁의료기관 간호사2명, 행정인력1~2명으로 구성된 촉탁의 방문접종지원 팀을 구성하고 방문접종을 실시한다. 또한 화성시는 이를 위해 지난달 26일부터 12인승 승합공용차량 3대에 예방접종 홍보문구를 랩핑하고 ‘찾아가는 백신접종차량’의 배차를 완료했다. 화성시는 백신접종 시 일어날 수 있는 이상반응이나 응급상황에 신속히 대처하기 위해 접종이 이뤄지는 요양병원이나 요양시설에 보건소 구급차 및 119구급대, 백신접종차량 등을 배치해 신속한 이송과 응급처치가 이뤄질 수 있도록 119안전센터와 응급 이송병원과의 협력체계도 구축했다. 화성시는 3월 2일부터 23일까지 서남부권 9개소 210명, 동부 동탄권 2개소 90명, 촉탁의방문접종 23개소 570명에 대한 예방접종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집단위험시설이 높은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에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