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 인권모니터단 온라인 오리엔테이션 실시

URL복사

주요임무는 공공영역 인권침해 및 차별행위 제보, 인권주요정책 참여 및 홍보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는 16일 경기도 인권모니터단에 대한 오리엔테이션을 실시했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비대면으로 실시된 이날 교육은 인권센터 소개영상 시청을 시작으로 인권모니터단의 임무 및 절차 등 활동안내, 광명시 인권모니터 사례 교육 순으로 진행됐다.

 

경기도 인권모니터단은 지난 11월 도민 공개모집과 추천을 통해 인권에 대한 관심이 많거나 전문성을 가진 도민 30명으로 출범하였으며, 이날 오리엔테이션을 통해 활동을 시작했다.

 

인권모니터단은 공공영역 인권침해 및 차별행위 제보와 인권 주요정책 참여 및 홍보 등으로 도는 점차 역할을 확대할 계획이다.

 

박찬구 인권담당관은 “도민으로 구성된 인권모니터단은 경기도 인권행정의 중요한 동반자로 향후 상호간의 공고한 협력을 바탕으로 경기도 인권행정이 한 단계 도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화성시, '찾아가는 백신접종' 서비스 개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는 3일 백신접종차량을 배치하고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의사1명, 접종간호사1명, 모니터링 간호사 1명, 행정인력 2명, 이송요원1명 등 6명으로 구성된 보건소 방문접종 3개 팀과 촉탁의사1명, 촉탁의료기관 간호사2명, 행정인력1~2명으로 구성된 촉탁의 방문접종지원 팀을 구성하고 방문접종을 실시한다. 또한 화성시는 이를 위해 지난달 26일부터 12인승 승합공용차량 3대에 예방접종 홍보문구를 랩핑하고 ‘찾아가는 백신접종차량’의 배차를 완료했다. 화성시는 백신접종 시 일어날 수 있는 이상반응이나 응급상황에 신속히 대처하기 위해 접종이 이뤄지는 요양병원이나 요양시설에 보건소 구급차 및 119구급대, 백신접종차량 등을 배치해 신속한 이송과 응급처치가 이뤄질 수 있도록 119안전센터와 응급 이송병원과의 협력체계도 구축했다. 화성시는 3월 2일부터 23일까지 서남부권 9개소 210명, 동부 동탄권 2개소 90명, 촉탁의방문접종 23개소 570명에 대한 예방접종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집단위험시설이 높은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에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