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의왕시, 공정무역을 만나다”,공정무역마을 정책 간담회 개최

URL복사

2021년 의왕시공정무역도시 인증 목표로 함께 나아가야 할 방향 모색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의왕시는 지난 11일 의왕시청 별관에서 공정무역협의회 주관으로 민․관 합동 공정무역마을운동 정책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한국공정무역마을위원회 박수진 위원, 의왕공정무역협의회 이승현 대표, 광명시 지역경제과 박미정 주무관, 수원공정무역협의회 이현아 대표가 각각의 사례를 발표하고 온라인 참여자들과 함께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당초 현장에 시민들을 초대해 간담회를 진행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 19의 확산상황을 감안하여 사전신청을 받은 시민들을 대상으로 화상회의 앱 프로그램을 통해 실시간으로 중계되었다.


이승현 의왕공정무역협의회대표는“이번 간담회를 통해 의왕시 공정무역에 관해 시민들의 더 많은 관심과 호응으로 이어지길 바라며, 앞으로도 더욱 열심히 활동하는 협의회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7월에 창립한 의왕공정무역협의회는 10~11월 공정무역 활동가 양성과정을 통해 10여명의 활동가를 배출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또한, 시에서는 지난 5월에‘의왕시 공정무역 육성 및 지원에 관한 조례’제정에 이어 7월에는 의왕시공정무역위원회 개최 등 공정무역의 인식을 확산시키고, 시민의 일상 속에 윤리적인 소비기회 제공으로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화성시, '찾아가는 백신접종' 서비스 개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는 3일 백신접종차량을 배치하고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의사1명, 접종간호사1명, 모니터링 간호사 1명, 행정인력 2명, 이송요원1명 등 6명으로 구성된 보건소 방문접종 3개 팀과 촉탁의사1명, 촉탁의료기관 간호사2명, 행정인력1~2명으로 구성된 촉탁의 방문접종지원 팀을 구성하고 방문접종을 실시한다. 또한 화성시는 이를 위해 지난달 26일부터 12인승 승합공용차량 3대에 예방접종 홍보문구를 랩핑하고 ‘찾아가는 백신접종차량’의 배차를 완료했다. 화성시는 백신접종 시 일어날 수 있는 이상반응이나 응급상황에 신속히 대처하기 위해 접종이 이뤄지는 요양병원이나 요양시설에 보건소 구급차 및 119구급대, 백신접종차량 등을 배치해 신속한 이송과 응급처치가 이뤄질 수 있도록 119안전센터와 응급 이송병원과의 협력체계도 구축했다. 화성시는 3월 2일부터 23일까지 서남부권 9개소 210명, 동부 동탄권 2개소 90명, 촉탁의방문접종 23개소 570명에 대한 예방접종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집단위험시설이 높은 요양시설 및 정신재활시설에 ‘찾아가는 백신접종’을 실